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BBC News | 코리아

애플의 기업가치가 2조달러를 돌파했다

애플이 주식 시장에서 처음으로 2조달러(약 2400억원)의 가치를 갖는 미국 기업이 됐다.

2,92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애플 CEO 팀 쿡

출처Getty Images

IT 대기업 애플이 주식 시장에서 처음으로 2조달러(약 2400억원)의 가치를 갖는 미국 기업이 됐다.

이는 애플이 2018년 세계 최초로 1조달러 가치의 기업이 된 지 단 2년 만의 일이다.

애플의 주가는 지난 19일 오전 467.77달러를 기록하면서 시가총액 2조달러를 돌파했다.

시가총액이 2조달러를 넘은 다른 유일한 기업은 작년 12월 상장한 사우디아라비아의 국영 석유기업 사우디아람코다.

그러나 사우디아람코의 시가총액은 이후 1조8000억 달러로 감소했고, 애플의 기업가치는 지난 7월 말 사우디아람코의 기업가치를 추월했다.

순조로운 매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로 소매점들이 문을 닫고 중국과의 관계 때문에 정치적 압박을 받는 상황에서도 아이폰을 앞세운 애플의 주가는 올해에만 50% 이상 올랐다.

애플의 주가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주식 시장이 패닉에 빠졌던 지난 3월 최저점을 찍은 이후 그 두 배까지 올랐다.

미국 경제가 전반적으로 침체된 상태이지만 봉쇄 조치에도 불구하고 IT 기업들은 최근 주가가 급등하고 있다.

애플은 7월 말 순조로운 3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매출은 597억달러로 제품과 서비스 부문에서 두자릿수의 성장률을 보였다.

애플 다음으로 기업가치가 큰 미국 기업은 아마존으로 현재 1조7000억달러가량이다.

애플의 주가 급등은 “짧은 기간 동안 놀라운 재주를 보여줬다”고 IT 애널리스트 파올로 페스카토레는 말했다.

“최근 수 개월간 많은 사용자와 가정이 보다 좋은 품질의 기기와 인터넷 연결, 서비스를 갖는 게 중요하다는 걸 느꼈고, 애플이 가진 기기와 나날이 늘어가는 서비스의 포트폴리오 덕분에 향후에도 성장할 기회가 충분합니다.”

그는 기가비트급 인터넷이 보급되면 애플에게 “무한한 가능성”이 열릴 것이라고 말했다.

“모두가 기다리던 5G 아이폰의 출시에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고 이는 소비자 수요를 더욱 증진시킬 겁니다.”

마이크로소프트와 아마존은 애플 다음의 자리를 놓고 경쟁하고 있다. 둘 다 기업가치는 1조6000억달러가량이다. 구글의 지주회사인 알파벳이 1조 달러를 약간 넘는 기업가치로 그 다음 순위에 있다.

작성자 정보

BBC News | 코리아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