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BBC News | 코리아

'비닐봉지가 보호구'... 코로나19와 사투 벌이는 이란 의사들

의사들은 정부의 통제로 소셜미디어로 소식을 전하고 있다.

51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이란의 많은 의료진이 코로나19와 사투를 벌이다 목숨을 잃고 있다. 보호장비가 턱없이 부족해 비닐봉지로 몸을 보호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란 정부는 자국 안에서 일어나는 일이 밖으로 알려지지 않도록 통제하고 있다. 그러나 많은 의사들이 소셜미디어를 통해 실상을 알리고 있다.

"병원은 죽기 전에 잠깐 머무는 곳이 됐어요. 정말 너무 힘들어요. 한번 중환자실에 들어가면 살아나 나올 수 있는 길은 없죠."

이란 의사들의 사투를 영상으로 정리했다.

기사 더 보기:

작성자 정보

BBC News | 코리아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