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BBC News | 코리아

일본, 10년 만에 외국인 사형 집행

일가족 4명을 살해한 중국인 남성이 처형됐다.

15,11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일본 마사코 모리 법무상은 "웨이웨이의 사욕을 위해 일가족 4명이 목숨을 잃었다"고 말했다

출처AFP

일본이 10년 만에 외국인에 대한 사형을 집행했다.

일본 마사코 모리 법무상은 중국인 사형수 웨이웨이를 처형했다고 26일 밝혔다.

올해 40세인 웨이웨이는 2003년 공범 두 명과 함께 후쿠오카의 사업가 신지로 마츠모토의 자택에 침입했다.

이들은 마츠모토와 그의 8살, 11살 자녀를 목을 졸라 살해했다. 마츠모토의 아내는 욕조에서 익사한 채 발견됐다.

이후 웨이웨이 일당은 중국으로 도망쳤지만 곧 붙잡혀 사형 판결을 받았다.

일본 교도소 사형장

출처JIJI PRESS

공범 한 명은 2005년 이미 처형됐고 나머지 한 명은 무기징역을 선고받았다.

어학연수생이었던 웨이웨이는 범행은 인정했지만 자신이 범행을 주도했다는 의혹은 부인했다.

현재 일본엔 사형수 100여 명이 복역하고 있다. 지난해에만 옴 진리교 교주를 포함해 15명이 처형됐다.

사형수들은 집행 당일에야 형 집행 결정 사실을 통보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마지막 외국인 사형수는 2009년 처형된 중국인이었다. 이 남성은 도쿄에서 함께 살던 다른 중국인 3명을 살해했다.

작성자 정보

BBC News | 코리아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