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BBC News | 코리아

트럼프 대국민 성명 이후 오바마 전 대통령이 보인 반응

트럼프 행정부 이후 국가 정책에 관한 언급을 극도로 자제해오던 오바마 대통령이 트럼프 대통령의 대국민 성명 직후 몇 시간 만에 입을 열었다.

42,79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오바마 전 대통령은 성명서에서 국민 모두가 "분명한 메시지를 보내야 한다"며 "민주주의 특징이어야 할 관용과 다양성의 가치를 갖고 행동해야 합니다"라고 말했다

출처Getty Images

미국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이 지난 주말 텍사스주와 오하이오주에서 발생한 총기참사에 관한 책임을 거론하던 중 "공포와 증오의 분위기"를 조장하거나 일반화하는 지도자의 말을 단호히 배격해야 한다고 말했다.

트럼프 행정부 이후 국가 정책에 관한 언급을 극도로 자제해오던 오바마 대통령이 트럼프 대통령의 대국민 성명 직후 몇 시간 만에 입을 연 것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대국민 성명에 앞서 트위터를 통해 의원들이 이민자의 배경을 확인하는 절차를 담은 이민 법안을 통과시켜야 한다고 주장하며 총기사건과 이민자들을 불합리하게 엮는다는 비판을 받은 바 있다.

오바마는 트럼프를 직접 언급하지는 않았다.

차별적 발언으로 논란 빚어온 트럼프

지난 7월에는 유색인종 민주당 여성의원 4명에게 "완전히 무너지고 범죄가 창궐한 본인들의 고향으로 다시 돌아가는 게 어떠냐"며 '원래 나라로 돌아가라'는 노골적이 트윗을 남기며 인종 차별 논란에 휩싸였다

출처Reuters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몇 년간 꾸준히 소수집단을 겨냥한 차별 발언으로 도마 위에 오른 바 있다.

그는 대선 선거운동 중 멕시코 이민자들이 범죄자, 강간범이라는 발언으로 논란을 빚었다.

지난 7월에는 유색인종 민주당 여성의원 4명에게 "완전히 무너지고 범죄가 창궐한 본인들의 고향으로 다시 돌아가는 게 어떠냐"며 '원래 나라로 돌아가라'는 노골적이 트윗을 남기며 인종 차별 논란에 휩싸였다.

또 지난 5일 총기참사 이후 이민자의 배경을 확인하는 절차를 담은 이민 법안을 트위터에 언급하며 총기참사와 이민자를 불합리하게 엮는다는 비판을 받았다.

앤서니 저처 BBC 북미 전담 기자는 비록 트럼프 대통령이 직후 대국민 성명을 통해 인종차별, 백인 우월주의, 그리고 증오가 악하다고는 발언하기는 했지만 "인종적 분노의 불씨를 지피는 데 본인의 역할이 있었다는 점을 인정하지 않으며 비판하는 사람들을 여전히 실망하게 했다"고 분석했다.

'공포와 증오 엄격히 배격해야..'

오바마는 참사에 대해 "지구상 어떤 나라도 총기 난사의 빈도 면에서 미국을 따라오지 못한다"며 "어떤 선진국도 우리가 하는 수준으로 총기 폭력을 용인하지 않는다"고 비판했다

출처Reuters

오바마 전 대통령은 성명서에서 국민 모두가 "분명한 메시지를 보내야 한다"며 "민주주의 특징이어야 할 관용과 다양성의 가치를 갖고 행동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 공포와 증오의 언어를 엄격히 배격해야 한다고 덧붙여 말했다.

"우리는 공포와 증오의 분위기를 충족시키거나 인종차별주의적 정서를 정상적인 것인 양하는 지도자들, 우리를 좋아하지 않는 사람들을 악마시하거나 이민자들을 포함한 다른 사람들이 우리의 삶의 방식을 위협한다는 식으로 암시하는 지도자들, 다른 사람들을 인간 이하로 간주하거나 미국이 특정한 종류의 사람들에게만 속한다고 암시하는 지도자들의 입에서 나오는 언어를 단호히 배격해야 합니다."

그는 이어 참사에 대해 "총기 난사가 미국보다 더 빈번하게 일어나는 곳을 전 세계에서 찾아보기 어렵다"며 "총기로 인한 폭력 사건을 우리처럼 용인하는 곳도 없다"고 비판했다.또 총기규제법 개정이 꼭 필요하다는 의견도 피력했다.

트럼프 대통령이 대국민 성명서 총기 규제 법안에 대한 언급 없이 정신 건강, 비디오 게임 폭력, 소셜 미디어 검열, 대규모 살인 범죄자에 대한 엄벌 같은 언급만 한 것을 겨냥한 것으로 보인다.

오바마 역시 정신 질환으로 발생하는 총기참사가 있기 때문에 총기 자체를 규제하는 게 모든 걸 해결하리라고 보지 않았지만 총기 규제법이 부분적으로나마 총기 난사 사건을 예방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 역시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을 겨냥해 "다른 어느 나라에서도 정신질환으로 고통받는 사람들이 있다. 전 세계 거의 모든 다른 나라에서도 비디오 게임을 한다"며 "다른 점은 총기뿐이다"라고 말했다.

작성자 정보

BBC News | 코리아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