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BBC News | 코리아

'IS 전사'된 부모에 이끌려 분쟁지역 간 호주 아이들, 구출 성공

호주 현지 언론은 정부가 아이들을 악명 높은 호주 출신 전사 중 한 명인 칼레드 샤루프가 이끄는 IS 단체 내에서 비밀리에 구출해냈다고 밝혔다.

13,70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호주 현지 언론은 정부가 아이들을 악명 높은 호주 출신 전사 중 한 명인 칼레드 샤루프가 이끄는 IS 단체 내에서 비밀리에 구출해냈다고 밝혔다

출처Getty Images

IS 가담을 위해 떠난 부모님을 따라 시리아에 입국한 아이들이 시리아 난민촌에 머물다 호주로 무사 귀국했다.

호주 정부가 악명 높은 호주 출신 전사 중 한 명인 칼레드 샤루프가 이끄는 IS 단체 내에서 비밀리에 몇몇 아이들을 구출해냈다고 호주 현지 언론에서 밝혔다.

샤루프와 그 추종자들은 온라인상에 참수된 적군의 머리를 들고 찍은 사진을 올리는 것으로 악명 높다.

호주 스콧 모리슨 총리는 "황량하고 복잡한" 상황에서 아이들을 구해냈다고 말했다.

"부모가 아이들을 전쟁 지역으로 데려간 것은 비열한 행위입니다."

"하지만 부모의 범죄로 아이들이 처벌받아서는 안됩니다."

모리슨 총리는 결정이 "쉽게 내려지지 않았다"고 표현했다.

이번에 구출된 아이들과 별개로 2014년 5명의 아이가 어머니를 따라 시리아에 입국한 사례가 있었다

출처Reuters

"이번 결정에 있어 호주의 국가 안보와 국민의 안전이 가장 중요하게 고려됐습니다."

호주 정부는 총 8명의 아이가 구출됐으며 이들 중 6명이 부모를 따라 입국한 아이들이라고 밝혔다.

그는 올해 초 호주인을 난민촌에서 구출하려고 위험한 상황까지는 감수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한 바 있다.

이번에 구출된 아이들과 별개로 2014년 5명의 아이가 어머니를 따라 시리아에 입국한 사례가 있었다.

어머니 타라 네틀턴은 당시 이미 몇 달 전 IS에 가담하기 위해 떠난 남편을 따라갔는데 그는 2015년 맹장염 합병증으로 사망했다.

아이 2명도 2017년 시리아 라카 근처에 있다 공습으로 아버지와 함께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네틀턴의 어머니이자 아이들의 할머니 카렌은 IS에 비자발적으로 가담한 아이들을 귀환시켜달라고 시위를 벌인 바 있다.

이번 귀환 아이 중 네틀턴의 아이들이 포함되어 있는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학계는 2013년 4월부터 2018년 6월 사이 이라크와 시리아 내 IS 단체에 80여 개국에서 온 4만 명의 사람들이 가담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국제 구호단체 세이브 더 칠드런(Save the Children)은 시리아 난민촌에만 현재 2500명 이상의 외국 국적 어린이가 살고 있다고 주장했다.

작성자 정보

BBC News | 코리아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