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BBC News | 코리아

히말라야 마을의 '수퍼우먼'

이 여성은 사흘 간 혼자 출산의 고통을 견디며 산파가 되기로 결심했다.

35,81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파키스탄 히말라야 산맥 아래 사는 셰르바노는 독학으로 산파 기술을 익혔다.

동네 사람들은 그를 '수퍼우먼'이라고 부른다.

기사 더 보기:

작성자 정보

BBC News | 코리아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