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앱스토리

[포토뉴스] 한눈에 살펴보는 LG V50S 씽큐

새롭게 출시된 'LG V50S 씽큐'

1,63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케이스

▲V50S 씽큐 패키지 및 듀얼스크린 패키지가 함께 담긴 패키지 박스

▲듀얼스크린이 기본 구성품으로 제공된다

▲V50S 씽큐 패키지의 구성품

▲투명 실리콘 케이스가 기본 구성품으로 제공된다

▲2세대 듀얼스크린

▲포고핀 충전 젠더

▲듀얼스크린을 장착한 상태에서의 충전이 더욱 용이해졌다

듀얼스크린이 더 이상 V50S 씽큐의 ‘액세서리’가 아닌 ‘구성품’이 된 덕분에, 기본 패키지 자체가 풍성해졌다. 전체 패키지 박스는 V50S 씽큐 패키지와 듀얼스크린 패키지가 함께 담긴 형태다. 상단 두툼한 박스는 V50S 씽큐 본체 및 충전 어댑터 등이 담겼고, 하단 박스에는 듀얼스크린이 담겼다. V50S 씽큐 패키지에는 V50S 씽큐 본체를 비롯한 액정 클리너, 고속 충전 어댑터, USB-C 타입 충전 케이블, 번들 이어폰, 사용 설명서 및 유심 핀 등이 담겼다. 전작과 달리 투명 실리콘 케이스가 기본 구성품으로 포함됐다. 또한 듀얼스크린이 USB-C 포트로 연결되며, 포고핀 충전 젠더가 제공돼 듀얼스크린을 장착한 상태에서도 손쉽게 충전을 할 수 있다.


전면

▲전면의 노치 영역이 줄어들었다

▲전면 카메라를 제외한 모든 공간을 화면으로 채웠다

▲인디스플레이 지문인식(화면 내 지문인식) 방식을 채택했다

▲V50 씽큐(좌)와 V50S 씽큐(우), 디자인은 거의 그대로다

▲듀얼디스플레이에서도 날짜, 시간, 배터리 등의 정보를 확인할 수 있게 됐다

▲듀얼스크린의 화면이 커져 몰입감이 높아졌다

▲듀얼스크린에도 노치가 그대로 적용됐다

▲두 개의 화면을 하나처럼 사용할 수도 있다

▲듀얼스크린에 프리스탑 힌지가 적용돼 어느 각도로든 고정할 수 있다

▲듀얼스크린의 변화 덕분에 활용도가 높아졌다

단일 블랙 색상으로 출시된 V50S 씽큐는 언뜻 보면 V50 씽큐과 비슷하다 할 수 있지만, 전면에서부터 확실한 차이를 보인다. 우선 카메라가 달라졌다. V50 씽큐의 전면 상단 중앙에는 듀얼 카메라와 리시버 홀이 자리하면서 노치 부분이 가로로 길게 빠진 반면, V50S 씽큐는 중앙에 싱글 카메라 하나만이 존재(리시버 홀은 바로 위 상단 측면에 자리하게 됐다)함으로써 물방울 노치를 이루고 있다.


후면

▲후면부에는 많은 변화가 있다

▲카메라 개수는 하나 줄었고, 지문인식 센서 및 5G LED가 사라졌다

▲전작과 마찬가지로 '카툭튀' 없이 매끈하다

▲지문인식 센서가 사라졌음에도 불구하고, 듀얼스크린의 후면이 넓게 개방돼있다

▲불편함을 최소화하는 방법으로 업그레이드된 V50S 씽큐

후면도 꽤 큰 변화가 생겼다. 카메라 개수는 3개에서 2개로 줄었고, LG가 늘 고집스럽게 유지하던 지문인식 센서가 온데간데 없이 사라졌다. 뿐만 아니라 듀얼스크린과 이어주는 포고핀 연결 접점과 5G LED도 사라졌다. 덕분에 후면 디자인은 전작보다 훨씬 깔끔해지긴 했지만, 카메라 개수가 줄어든 점은 다소 아쉬울 수는 있겠다.


측면

▲좌측면에는 볼륨 조절 버튼과 구글 어시스턴트 버튼이 있다

▲상단부에는 유심 트레이가 마련돼 있다

▲우측면에는 전원 버튼이 있다

▲하단부에는 3.5mm 이어폰 단자와 USB-C 충전 포트, 스피커 홀 등이 적용됐다

▲듀얼스크린이 좌측면을 완전히 감싸준다

▲반대로 우측면은 개방돼있어 파손에 유의할 필요가 있어 보인다

▲상단부도 완전히 감싸준다

▲하단부에는 3.5mm 이어폰 단자와 충전을 위한 포고핀 젠더, 스피커 홀 등이 마련됐다

▲어느 각도로든 듀얼스크린을 고정할 수 있다

▲각도 조절이 자유로워진 것은 칭찬할 만하다

측면에는 거의 변화가 없다. 전작인 V50 씽큐와 비교해봐도 거의 차이점이 없는데, 굳이 변화를 찾자면 듀얼스크린의 하단부를 꼽을 수 있겠다. 전작인 V50 씽큐는 포고핀으로 듀얼스크린과 연결할 수 있었던 반면, V50S 씽큐는 USB-C 포트로 직접 연결되기 때문에 듀얼스크린을 장착한 상태에서도 휴대폰을 충전할 수 있도록 하단부에 포고핀이 적용됐다. 또한 삼성이나 애플과 달리 3.5mm 이어폰 단자를 유지하고 있다는 점도 눈에 띈다.


성능

▲프로세서 성능 테스트 : Geekbench의 CPU Benchmark(좌)와 Compute Benchmark(우)

▲시스템 성능 테스트: Antutu Benchmark

▲3D 그래픽 성능 : 3DMark의 Sling Shot Extreme과 Sling Shot Extreme Unlimited

▲배터리테스트 : Geekbench의 Battery Benchmark

CPU Benchmark를 통해 CPU의 성능 테스트 결과 싱글코어에서 3,517점, 멀티코어에서 10,913점을 기록했다. Antutu Benchmark을 사용한 테스트 결과 CPU 성능 90,465점, GPU 성능 134,626점으로 높은 성능을 제공하고 있다. 3D Mark 테스트는 Sling Shot Extreme의 경우 4,984, Sling Shot Extreme Unlimited에서는 그래픽 스코어 5,589점과 물리연산 스코어 3,336점을 기록했다. 마지막 배터리 사용시간 측정에서는 Battery Benchmark를 사용했으며 점수로 본 배터리 성능은 7,410점을 기록했으며 12시간 21분 동작 후 전원이 꺼졌다. 배터리 용량은 4000mAh다.


오늘의 추천 동영상

작성자 정보

앱스토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