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얼루어코리아

꾸뛰르 뷰티 브랜드 지방시 뷰티와 함께한 배우 전여빈

눈부시게 빛나는 피부와 아름답게 물든 입술, 그리고 쿨한 애티튜드. 꾸뛰르 뷰티 브랜드 지방시 뷰티와 함께한 배우 전여빈의 아름다운 순간들.

1,42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눈부시게 빛나는 피부와 아름답게 물든 입술, 그리고 쿨한 애티튜드. 꾸뛰르 뷰티 브랜드 지방시 뷰티와 함께한 배우 전여빈의 아름다운 순간들.

오프숄더 화이트 셔츠 원피스는 렉토(Recto), 블랙 튜브톱은 니나리치(Nina Ricci).

혁신적인 폴리머 포뮬러를 지닌 지방시 뷰티의 ‘땡 꾸뛰르 시티 밤 #N200’으로 피부톤을 깨끗하게 정돈한 다음, ‘땡 꾸뛰르 쿠션 #W205’을 덧발라 벨벳처럼 매끄럽고 완벽한 피부로 표현했다. 맑은 레드 색상의 립은 지방시 뷰티의 ‘르 루즈 #306 카민 에스카르핀’을 발라 연출한 것.

블랙 테일러드 재킷은 지방시(Givenchy).

고급스러운 피부 표현은 4가지 파스텔 컬러가 한데 어우러진 지방시 뷰티의 ‘프리즘 리브르 #N1 무슬린 파스텔’로 보송하게 마무리해 연출한 것. 입술엔 지방시 뷰티의 시그니처 레드 컬러인 ‘르 루즈 #306 카민 에스카르핀’을 발라 당당하고 도시적인 느낌으로 표현했다.

톤업, 생기, 수분, 자외선 차단의 4-in-1 효과를 지닌 지방시 뷰티의 멀티 크림 컴팩트 ‘멀티 핑크 톤업 CC’로 피부에 광채를 부여한 다음, ‘땡 꾸뛰르 시티 밤 #N200’을 발라 말간 피부를 연출했다. 여기에 피치와 오렌지 컬러를 지닌 지방시 뷰티의 ‘프리즘 블러쉬 #N3 스파이스’를 뺨에 얹어 화사하고 투명한 생기를 더해주었다. 입술엔 지방시 뷰티의 ‘르 루즈 #303 코랄 데콜테’를 매치해 청순한 룩을 완성했다.

블랙 점프슈트는 포츠 1961(Ports 1961).

결점 없이 아름다운 피부는 지방시 뷰티의 ‘프리즘 프라이머 #N1 블루’를 이용해 피부에 자연스러운 광채를 더한 다음, ‘땡 꾸뛰르 시티 밤 #N200’을 발라 표현한 것. 조화로운 브라운 톤의 컬러 팔레트를 지닌 지방시 뷰티의 ‘프리즘 콰트로 #N1 카레스’로 눈매에 자연스러운 음영감을 연출한 다음, 속눈썹에 ‘볼륨 디스터비아 마스카라’를 터치해 고혹적인 느낌으로 완성했다. 벨벳 질감의 오렌지 립은 지방시 뷰티의 ‘르 루즈 딥 벨벳 #33 오렌지 사블’. 생생한 컬러와 매트한 질감으로 강렬한 아름다움을 선사한다.

핑크 더블 재킷은 지방시.

결점 없이 완벽한 피부는 우수한 커버력과 보송한 마무리감, 높은 지속력을 지닌 지방시 뷰티의 ‘땡 꾸뛰르 쿠션 #W205’로 연출한 것. 여기에 핑크빛이 감도는 코랄 컬러의 지방시 뷰티의 ‘르 루즈 #303 코랄 데콜테’를 입술에 발라 여성스러운 느낌으로 표현했다.

블랙 원피스는 머테리얼 바이 무이(Matriel by Mue), 드롭 이어링은 르이에(Leyi).

지방시 뷰티의 ‘프리즘 프라이머 #N1 블루’를 이용해 피부톤을 정리한 다음, ‘땡 꾸뛰르 시티 밤 #N200’ 제품으로 자연스럽게 빛나는 피부톤을 만들었다. 입술에는 지방시 뷰티의 ‘멀티 로즈 퍼펙토 #03 스파클링 핑크’로 은은한 반짝임을 더했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