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얼루어코리아

지수 VS 한예슬? 편해서 더 예쁜 셀럽표 애슬레저 룩

운동복, 이렇게 입어야 예쁘다?

11,03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양옆으로 스트라이프 패턴이 더해진 조거 팬츠는 다리가 5cm는 길어 보일 수 있는 마법의 아이템이다. 지수가 선택한 것처럼 패턴의 너비가 넓은 디자인이라면 그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다는 사실. 지수처럼 비슷한 컬러 스웨트 셔츠를 입은 후, 컬러풀한 삭스를 팬츠 밑단까지 끌어올려 신고 심플한 스니커즈를 매치하면 보다 힙한 무드로 소화할 수 있을 듯.

출처@sooyaaa__

추리닝이라 하면 무채색 혹은 반대로 쨍한 비비드 컬러가 의례적으로 떠오르기 마련이다. 새로운 감성으로 애슬레저 룩을 소화하고 싶다면 배우 한예슬이 선택한 것과 같은 브릭 컬러 트레이닝 수트는 어떨까. 별다른 액세서리 없이도 고급스러우면서도 경쾌한 룩을 완성할 수 있을 듯. 좀 더 신경써서 입은 듯한 느낌을 더하고 싶다면 심플한 골드 후프링 하나 정도만 매치해도 오케이다.

출처@han_ye_seul_

위아래로 맞춰 입은 트레이닝 수트에 액세서리 하나만 잘 더해줘도 단숨에 레트로 감성이 느껴지는 세상 힙한 스트리트 룩을 완성할 수 있다. 모델 메구처럼 테가 얇은 빅 사이즈 안경을 매치하는 식으로. 단, 각 아이템들이 가지고 있는 무드가 강렬할 때에는 헤어, 메이크업에서 힘을 빼 전체적인 룩의 밸런스를 맞추는 것이 관건이다.

출처@__chomegyu__

매번 한 벌로 맞춰 입기엔 너무 강렬한 컬러풀한 트레이닝 수트는 톱과 팬츠를 따로 활용해보시길. 그린 컬러 트랙 팬츠에 배우 채정안처럼 레오퍼드 패턴 짚업 재킷을 걸치면 편안하면서도 톡톡 튀는 트레이닝 룩을, 만일 여기에 심플한 블랙 재킷을 더하면 젠틀하면서도 캐주얼한 애슬레저 룩이 완성된다.

출처@chae_jungan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