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얼루어코리아

#얼루어_랜선가이드 여행가 이은지의 몽골 캠핑 여행기

캠핑, 무전 여행으로 자신만의 루트를 개척하며 픽션 같은 리얼 여행을 즐기는 여행가 이은지의 몽골 여행 랜선 가이드. 어디서부터 어떻게 시작해야 할지 고민하는 이들을 위한 몽골 여행 A to Z.

1,71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본인에 대해 소개해주세요.

몽골을 시작으로 히말라야 트래킹, 산티아고 순례길, 미국 무전 자전거 횡단을 경험한 여행가 이은지입니다.

몽골을 선택한 이유

몽골 밤하늘을 사진을 보게 됐는데 너무 예쁜 거예요. 고민 없이 결정하게 됐습니다.

동행자

인스타에서 몽골인 가이드를 알게 됐는데요. 저 혼자 가려고 여행 계획을 짰는데 예산이 만만치 않더라고요. 카페에서 다른 동행을 더 구하기로 했어요. 면접을 보고 4명 정도를 더 구했어요. 공항에서 처음 만났는데 어색하지도 않고 진짜 친구처럼 여행을 떠나게 됐습니다.

경비

항공권 포함해서 150만 원

숙박

‘게르’라고 해서 유목민이 거주하는 집이 있는데 거기서 2박 정도 지냈고 그거 제외하고는 전부 캠핑을 했어요. 게르를 통째로 빌려야 하는데 6-7명이 잘 수 있어요. 10만 원 정도 했던 것 같아요. 비용 면에서는 절약 많이 했어요.

음식

3-4일 치를 장을 한꺼번에 봐서 술이랑 음식을 전부 잔뜩 싸가지고 다니면서 그때그때 해먹었어요. 한국 음식을 해먹었어요. 계란 프라이, 만두 쪄 먹고, 김치찌개 해먹고.

‘허르헉’이라고 해서 양을 포획해서 현장에서 분해하는 걸 직접 봤는데 저는 그걸 진짜 못 보겠더라고요. 뜨거운 돌을 냄비 안에 먼저 깔고 그 위에 감자랑 고기 차곡차곡 쌓아서 넣는 거에요. 보면서도 (양이 많아) 신기했어요. 고기를 냄비 끝까지 채워서 다 나눠 먹었어요. 당연히 너무 많아서 못 먹죠. 2-3일에 걸쳐서 먹었던 것 같아요.

몽골인들 식성

추위를 이기기 위해서 고기를 엄청 먹어요. 감자볶음을 시켜도 고기가 따라 나오고, 계란 프라이를 시켜도 고기가 따라오는 그런 음식들이 많았어요. 돼지고기도 있고 소고기도 있고 보통 양고기가 많았던 것 같아요. 육류를 많이 먹어서 화장실을….

기억에 남는 에피소드

재미있게 놀고 차를 타던 와중에 차문이 낮아서 거기에 엄청 세게 부딪친 거에요. 그 날 저녁에 살짝 뇌진탕 증상이 온 거에요. 사막에서 별을 보면서 아래 위로 배출을 해낸 그런 경험을 했어요. 그 다음날 일정이 전부 취소가 됐어요. 저 하나 때문에 다음 여행지에 가는 것을 포기하고 그렇게 즐겨줄 수 있었던 그분들에게 전 감사하죠. 캠프파이어를 하자 했는데 주변에 나무도 없이 허허벌판이에요. 텔레토비 동산. 땔감을 얻을 수 있는 게 마른 소똥이에요. 여물을 잘 먹고 잘 마른 소똥을 잘 모아다가 그걸로 불을 피웠어요.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