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현대자동차

현대차 새로운 엔트리 SUV ‘베뉴’ 나온다

1,76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현대자동차가 완전히 새로운 상품성을 갖춘 엔트리 SUV의 차명을 베뉴(VENUE)로 확정했으며, 올해 하반기 전세계에 출시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보다 자세한 소식 전해드리겠습니다.

현대자동차는 지금까지 SUV 모델명을 코나(KONA), 투싼(TUCSON), 싼타페(SANTAFE), 팰리세이드(PALISADE) 등 미국의 휴양지와 고급 주택지구 등 특정지역에서 영감을 받아 정해왔습니다. 하지만 이번에 공개한 ‘베뉴’는 엔트리 SUV라는 점을 고려해 영어로 특별한 일이나 활동을 위한 ‘장소’를 의미하는 단어 베뉴(VENUE)로 정해 기존 현대자동차 SUV 라인업과 차별화 했습니다.

‘베뉴’라는 이름에 대해서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엔트리 SUV의 주요 고객층은 자동차를 처음 구매하거나 Y, Z세대로 대표되는 밀레니얼 세대들이기 때문에 특정지역으로 한정하는 대신 기대와 희망을 가질 수 있는 자신만의 특별한 장소가 될 수 있도록 정했다”고 언급했습니다.

또한 “더 나은 미래를 꿈꾸는 엔트리 SUV고객들이 언제나 자신감 넘치는 스마트한 도심 라이프 스타일을 누릴 수 있도록 든든하면서도 세련된 디자인과 동급 최고 수준의 주행안전 사양, 활용성 높은 공간을 제공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엔트리 SUV시장을 선도하는 가장 트렌디한 브랜드가 될 것”이라고 포부를 밝히기도 했습니다.

한편 현대자동차는 4월 17일에 개최되는 미국 뉴욕 국제 오토쇼에서 ‘베뉴(VENUE)’를 전세계 최초로 공개할 예정입니다. 이름처럼 고객 개개인의 인생목표와 지향점, 라이프스타일에 따라 어디서든 ‘특별함’으로 빛날 베뉴, 많은 기대 바랍니다.

작성자 정보

현대자동차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