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현대자동차

자동차의 자기소개서 , '제원표' 어떻게 읽을까?

14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회사에 입사를 하기 위해서는 일목요연하게 자신을 표현하는 자기소개서가 필요합니다. 자동차에도 자기소개서와 비슷한 역할을 하는 것이 있으니, 바로 ‘제원표’인데요. 사전적 의미의 제원(諸元)이란 ‘기계류의 치수나 무게를 바탕으로 성능과 특성을 나타낸 수적 지표’를 의미합니다. 제원표의 몇 가지 수치만 잘 이해해도 특정 기계의 성능을 금방 파악할 수 있지요. 특히 자동차처럼 복잡한 기계일수록 제원표에는 많은 정보가 담겨있기 마련입니다. 차량의 디자인, 특성, 경쟁력까지 한 눈에 들여다볼 수 있는 제원표! 이번 포스팅에서는 제원표를 올바르게 읽고 이해하는 방법을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자동차 제원표 –외형

자동차의 크기를 대략적으로 예상해볼 수 있는 제원표 내 지표들로는 전장, 전폭, 전고가 있습니다. ‘전폭’은 차 중심선에서 좌우로 가장 바깥쪽으로 튀어나온 부분의 거리를, ‘전고’는 타이어의 접지면과 지붕의 가장 높은 부분 사이의 거리를 뜻하는데요.그런가 하면 ‘전장’은 차의 중심선을 기준으로 앞뒤로 가장 튀어나온 부분의 거리를 뜻합니다.전폭의 경우,보통 자동차 측면에서 가장 밖으로 튀어나온 기구는 사이드 미러이지만 제원표에는 사이드미러를 제외한 차체의 가장 바깥쪽 부분을 기준으로 합니다.

여기서 한 가지 유의해야 할 점은 전폭과 전고가 자동차 실내 공간을 가늠하는 지표는 될 수 없다는 점인데요. 가령 전고가 높다고 머리 공간이 더 여유 있는 것은 아닙니다. 운전자의 시트 높이나 최저 지상고, 레이아웃, 타이어 크기나 너비 등 다양한 요소가 탑승자의 체감에 영향을 미치지요.

조금은 낯선 단어 ‘윤거’는 무엇을 가리킬까요? 바로 좌우 타이어 간의 거리입니다. 차의 정면에서 보았을 때 좌우 타이어의 중심의 너비를 나타내지요. 승용차는 주행 저항과 코너링 특성을 고려해 앞뒤 윤거에 차이를 둡니다. 자동차 보디가 유선형인 것처럼 보통은 앞이 좁고 뒤가 넓지요.

‘축간거리’는 이름에서 예상해볼 수 있듯 앞바퀴 중심과 뒷바퀴 중심 사이의 거리를 뜻합니다. 이 축간거리에는 생각보다 많은 정보가 담겨있는데요. 특히 소형 세단이나 해치백에서는 실내 공간에 직접 영향을 주는 요소입니다. 축거가 길수록 실내 공간이 넓어질 가능성이 크며 자동차의 직진 성능은 좋아지고, 고속 주행에 안정적입니다. 반면 축거가 짧을수록 선회 능력에서 유리한데요. 따라서 최고의 축거란 정해진 것이 아니라 자동차의 목적과 쓰임새의 따라 조율해서 최적화하는 것입니다.

자동차 제원표 –엔진 성능

차량의 심장이라고 할 수 있는 엔진의 제원에도 많은 정보가 들어있습니다. 먼저 제법 친숙한 단어 ‘배기량’은 자동차 엔진이 연료를 소모하는 양을 뜻하며 보통 ‘cc’로 표기합니다. 배기량이 크면 클수록 속력이 빨라지고 힘이 좋아지지만 연비효율은 낮아지지요. ‘최고출력’은 엔진의 가장 큰 마력을 발생하는 회전 수를 의미하는데요. 가령 ‘177ps/5,500rpm’은 엔진이 분당 5,500번 회전할 때 최대출력이 177마력 나온다는 뜻입니다. ‘최대토크’는 엔진의 회전력이 가장 강할 때의 힘을 뜻하며, 차량이 정지상태에서 출발하는 힘 및 주행 중 가속능력과 연관이 있습니다.

많은 운전자들이 제원표에서 가장 먼저 찾아보는 ‘연비’는 연료 1L당 주행거리를 의미하는데요. 여기에 단어가 하나 더해진 ‘공인 연비’는 새로 출시되는 자동차가 시판되기 전 국가 공인시험기관에서 일정 한 주행실험 환경을 구성해 측정한 자동차 소비 효율을 뜻합니다. 다만 공인연비와 실제연비는 운전자의 주행 습관에 따라 차이 날수 있으니 감안하고 보아야겠죠.

자동차 제원표 –타이어 효율 등급

보통 타이어의 규격은 위 이미지 예시처럼 ‘205/55R16 91H’같은 구성으로 표시합니다. 먼저 ‘단면 폭(mm)’은 지면에 닿는 타이어 단면의 너비를 의미하고 ‘편평비(%)’는 단면 폭에 대한 높이의 비율을 의미하는데요. 편평비의 경우 낮을수록 승차감은 떨어지지만 코너링과 핸들링이 좋아집니다.

이미지 속 ‘R’은 레디얼 형식으로 고속 주행성능과 안전성을 확보한 형태입니다. ‘16’은 림의 외경(인치)을, ‘91’은 타이어 개당 운반 가능한 최대 하중인 ‘하중지수’를 의미하지요.마지막으로 제일 마지막에 위치한 ‘H’는 속도기호로 주행 가능한 최고 속도를 의미합니다. (T 190km/h, H 210km/h, W 270km/h)이밖에 ‘회전 저항 등급’은 마찰 저항에 따른 효율성을 나타낸 것이고, ‘젖은 노면 제동력’ 등급은 빗길에서 제동 능력을 수치화한 것이죠.

지금까지 자동차 제원표를 이해하는 방법을 간단하게 살펴보았는데요. 이렇듯 제원표만으로도 생각보다 차량에 대한 많은 정보를 파악할 수 있답니다. 다만 ‘백문불여일견’이라는 속담처럼 실제로 보고, 만지고, 운전하고, 경험해보는 것만큼 차량을 제대로 이해하는 방법은 없겠지요? 신차 구매를 고민 중이시라면 시간을 내셔서 원하는 차량 전시장이나 시승센터를 적극적으로 활용해보시길 바랍니다.

작성자 정보

현대자동차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