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비짓제주

문화와 역사가 숨 쉬고 있는 아름다운 동네 '용담동'

3,60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용담동은 아름다운 제주의 바다를 가지고 있는 동네인데요, 다양한 문화 유적지와 유명 관광지인 용두암, 용연계곡, 어영마을, 용담1동 벽화마을, 그 외에도 도민들의 휴식을 취할 수 있는 용담레포츠공원 등 제주의 역사와 자연, 휴식이 있는 곳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처럼 다양한 볼거리가 있는 동네. 용담동에서 바다와 함께 추억을 남겨보고 가세요:-)

조선시대 양반들이 풍류를 즐겼던 '용연계곡'

제주시 용담 1동에 자리하고 있는 용연계곡은 서쪽 해안에 위치한 용두암에서 동쪽으로 약 200m 지점에 있는 하천의 하류지역으로 높이 7~8m의 기암계곡이랍니다. 옛날 용의 놀이터였다는 전설로 인해 용연계곡이라고 불리며, 선인들이 풍류를 즐긴 장소로도 이용되었다고 해요.

용연계곡은 바닷물과 민물이 만나는 오색 물결 빛이 아름다우며, 계곡을 잇고 있는 용연 구름다리가 유명하여 도민들은 물론 많은 관광객이 찾아오는 곳이에요.

용연 구름다리 위에서 양쪽으로 펼쳐진 용연계곡의 시원한 풍경을 감상할 수 있는데요. 다리를 건너면 바로 옆에 자리한 정자도 만날 수 있으며, 정자에서 바라보는 풍경 또한 절경이랍니다.

용연계곡은 수직절리가 잘 발달한 두꺼운 현무암질 용암이 계곡물 위로 드러나 있으며, 암 벽 위로는 상록수가 울창하게 조성되어 있어 한 폭의 그림 같은 풍경을 자랑한답니다. 또, 용연계곡은 밤이면 다리에 켜지는 형형색색의 불빛들과 잔잔한 호수, 우거진 나무숲들이 장관을 이루는 모습을 볼 수 있어 야경 명소로도 유명하답니다.

조선시대 양반들이 풍류를 즐겼던 곳이라는 용연계곡. 이곳은 제주 올레 17코스에 속하는 곳이라 올레길 여행을 하기에도 좋은 곳이랍니다. 근처에는 용머리 형상을 하고 있는 제주의 대표 관광지 용두암도 있어 함께 둘러보면 좋을 것 같아요!


바다를 벗 삼아 휴식을 즐길 수 있는 '어영마을'과 '어영소공원'

용담해안도로를 따라 드라이브하다 보면 만날 수 있는 어영마을! 어영은 '어염'이 변한 말로, 이 일대의 바위에서 소금을 만들었던 것에서 나온 말이랍니다.

어영마을에는 해안도로를 따라 만들어진 '어영소공원'이 있는데요, 해안 방호벽에 물고기와 소라 등의 귀여운 조형물과 함께 시가 적혀있어, 재미있는 풍경을 선사해 준답니다.

어린이 놀이터, 야간조명시설, 벤치 등이 조성되어 가족과 함께 찾기에도 좋은데요, 해안에는 현무암으로 이루어진 파식대와 푸른 바다가 펼쳐지고, 공원 맞은편에는 맛집과 카페가 가득하답니다.

공원에 있는 나무데크 전망대는 '어울마당'이라고 하는데요. 청정 제주 바다를 내려다보며 사진 찍기에 좋은 이곳은 어른들의 산책공간이자 아이들의 놀이공간이랍니다. 어울마당에서 바닷가 전망을 즐기고 난 후, 밤에는 어영마을의 카페거리에서 제주의 신비한 바다를 오색 향연의 불빛과 함께 감상해보세요~ 각종 조명이 설치되어 있어 야경을 감상하기에 좋답니다.

올레꾼들이 많이 찾는 어영마을은 올레길 17코스의 중심이라고 할 수 있는데요, 하루하루 푸르게 깊어가는 제주 바다와 함께 어영소공원에서 일몰을 감상하며, 카페거리에서 차한 잔 즐겨보고 가시기 바랍니다!


동화책을 보는 듯한 '용담 1동 벽화마을'

동화책을 보는 듯한 아기자기한 그림들이 많은 용담 1동 벽화마을. 이곳은 거리가 길지 않기 때문에 긴 시간이 소비되지 않고, 이색적인 느낌으로 표현된 그림들이 많아 여유롭게 관람할 수 있는 벽화거리입니다.

* 용담 1동 벽화마을은 제주중학교 근처에 위치해 있습니다.

옛 제주의 생활상부터 시작해서 제주에서만 볼 수 있던 모습들이 벽화에 담겨있답니다. 제주도의 다른 벽화마을의 벽화들이 예술성을 강조하는 곳이 많다면, 용담 1동 벽화마을은 그저 동화책을 읽듯이 가볍게 구경하기 좋은 벽화들로 꾸며져 있습니다.

용담 1동 벽화마을의 그림 전체 컨셉은 동화 같은 느낌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거대한 고래와의 놀이, 밝고 경쾌한 느낌으로 표현된 해녀, 화사한 봄날의 정원이나 소풍 같은 느낌의 벽화들로, 보기만 해도 기분이 좋아지는 것 같았습니다.

바다가 가까이 있어서 그런지 주로 바다를 다룬 내용들의 그림들이 많지만, 벽화 중간중간에는 이렇게 한눈에도 확 티 나는 이색적인 그림들도 있어, 예쁜 벽화를 배경으로 재밌는 연출샷도 해보고, 다양한 포즈를 취하며 인생 샷도 남길 수 있습니다~!

작성자 정보

비짓제주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