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Stylen

오직 싼타페만을 위해 준비된 공간이 있다고?

sponsored by 현대 모터스튜디오 서울

43,21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SANTA FE is back!

탁월한 실용성과 안전성을 바탕으로 우리나라 패밀리 SUV 시장에서 독보적인 위치를 차지하고 있는 싼타페. 지난달 무려 6년만에 신형 싼타페가 출시 되었습니다.

사전계약 첫날, 무려 8,192대가 계약 되며 국내 사전계약 SUV 차종 중 역대 최대 기록을 달성! 현재 2만대 넘게 계약되며 돌풍에 가까운 인기를 보이고 있습니다.


감각적인 디자인과 넉넉해진 실내 공간, 그리고 인간 중심의 최신 안전기술까지 탑재하여 3040 밀레니얼 패밀리의 마음을 완전히 사로잡았다고 하네요.

핫하디 핫한 요즘 대세 SUV 싼타페. 이런 싼타페의 매력을 꼼꼼하게, 그리고 여유롭게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이 있다고 하는데요. 바로 서울 강남구 도산대로에 위치한 현대 모터스튜디오 서울 싼타페 체험관입니다.


도산대로 사거리 한복판에 자리 잡은 현대 모터스튜디오 서울은 현대자동차의 신차를 다양한 테마와 함께 즐길 수 있는 복합 문화공간입니다. 자동차 매니아층과 아이가 있는 가족들에게는 이미 핫플레이스로 소문난 공간이지요.

1층의 넓은 로비 공간에서는 국내외 유명 작가들의 예술 작품이 전시 중이고

2층에는 자동차 전문 라이브러리와 커피 한 잔의 여유를 즐길 수 있는 폴 바셋 카페가 자리잡고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현대 모터스튜디오 서울에서는 다양한 고객 초청 프로그램도 운영 중이랍니다. 최근에는 아티스트 ENZOKorea와 함께 그래피티 라이브 워크샵이 진행 되어 화제를 모았죠.


자, 이제 본격적으로 싼타페 체험관을 살펴볼까요?

신형 싼타페 출시에 맞춰 현대 모터스튜디오 서울은 4층 전체를 오직 싼타페만을 위한 공간으로 꾸몄습니다.


싼타페 체험관에는 스토미 씨, 라바 오렌지, 레인 포레스트 등 총 3대의 각기 다른 컬러 / 트림의 전시차가 마련되어 있습니다.

특히 2열, 3열 좌석이 폴딩된 라바 오렌지 차량에서는 가족들이 다 함께 즐거운 캠핑 분위기를 느끼며 추억이 담긴 인증샷을 촬영할 수 있답니다.


자녀를 동반한 가족분들을 위해 키즈존도 준비되어 있습니다. 전문 돌보미 선생님이 아이들과 함께 다양한 놀이를 진행하기 때문에 더욱 편안한 차량 관람이 가능하답니다.


키즈존 옆에서 눈길을 사로 잡는 사진들은 무엇일까요? 싼타페와 함께 모든 형태의 가족들이 행복한 시간을 보내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아 실제 인스타그램에서 발견한 총 99명의 따뜻한 밀레니얼 패밀리 이야기가 전시 중이네요.


집중해서 차량 관람을 하다보면 어느새 피곤해지기 마련이에요. 싼타페 체험관 곳곳에는 다양한 잡지와 함께 빈백이 놓여 있답니다. 통유리로 도산대로를 바라보며 느긋하게 휴식을 취하는 것도 싼타페 체험관에서 누릴 수 있는 색다른 경험이겠죠?


싼타페 체험관에는 주말 하루 평균 1,000명 이상의 방문객이 찾으며 신형 싼타페의 높은 인기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Make Quality Time” 을 주제로 오직 싼타페만을 위해 꾸며진  이번 싼타페 체험관은 올해 3월 5일부터 4월 8일까지 약 한 달간 운영 예정이랍니다.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으니 어서 방문하셔서 새롭게 변신한 싼타페를 직접 만나보세요~!


헉 놀람

아! 잊지 말아야 할 팁!


싼타페 체험관 방문 후 #현대모터스튜디오서울 #싼타페체험관 해시태그와 함께 인스타그램에 인증샷을 올리면 추첨을 통해 총 50분께 7만원 상당의 Klean Kanteen 텀블러를 제공 예정이랍니다. 잊지 말고 꼭 참여해주세요~


현대 모터스튜디오 서울 싼타페 체험관 안내

[방문안내]

장소 : 현대 모터스튜디오 서울 (강남구 언주로 738)

일시 : 3월 5일 (월) ~ 4월 8일 (일)

운영 시간 : 09:00 ~ 21:00

문의 02) 542-3322

작성자 정보

Stylen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