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싱글즈

커피를 닮은 레더 아이템부터 낭만이 흐르는 퍼프 슬리브까지! 당신이 눈여겨봐야 할 가을 트렌드룩

고요한 이 계절을 좀 더 풍요롭게 만든다.

2,53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LADY ESSENTIAL

얇게 누빈 패브릭이 얼마나 따뜻하고 실용적인지 모르는 건 아니다. 그저 예쁘지 않은 옷을 입기 싫은 거다. 그 마음을 헤아린 걸까. 퀼팅 아이템이 변신을 꾀했다. 말랑말랑한 핑크색이나 귀여운 하트 패턴을 적용하는가 하면, 우아한 스커트 수트 한 벌로 재탄생하기도 했다. 여자라면 누구나 갖고 싶을 테다.

HOBO CHIC
현재페이지1/총페이지8

너무 크거나 작은 가방은 실용성과는 거리가 멀다. 한때 유행일진 몰라도 결국 오래 들지 못한다는 뜻이다. 클래식한 호보 백이 다시 런웨이에 오를 수 있었던 비결이다. 특유의 반달 형태는 유지하되 위빙, 태슬, 패치워크 등 각종 디테일을 가미한 2020년 버전 호보 백에서 예스러움이라곤 찾아볼 수 없다.

LEATHER CAFE

이번 시즌 레더 아이템은 달콤해졌다. 파워풀한 블랙 대신 브라운 톤에 초점을 맞춘 덕이다. 담백한 라테부터 부드러운 코코아, 쌉쌀한 에스프레소까지 커피 메뉴만큼이나 다양한 팔레트가 인상적이다. 좀 더 트렌디하게 소화하고 싶다면 상의와 하의는 물론 신발까지 맞추는 게 핵심이다.

STRING THEORY

매 시즌 프린지를 만나고 있긴 했지만, 이렇게 트렌드 한가운데에 자리한 건 실로 오랜만이다. 보테가 베네타를 필두로 디올, 질 샌더, 프라다 등 지금 가장 손꼽히는 브랜드 모두 폭포수처럼 쏟아지는 프린지 장식을 선보였으니까. 착용이 까다롭다는 사실은 부인할 수 없지만, 이토록 드라마틱한 장면을 만들어낸다면 엉키지 않기 위한 수고로움쯤은 얼마든지 감당할 수 있다.

ROMANTIC PUFF

어깨를 강조한 실루엣은 강인함과 대담함의 상징이었다. 하지만 이번 시즌은 다르다. 풍선처럼 봉긋하게 부풀린 소매에는 낭만이 흘러넘친다. 동화적인 형태를 자랑하는 펜디의 오렌지색 블라우스는 마치 곱게 포장된 캔디처럼 보이기까지 한다.

작성자 정보

싱글즈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