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싱글즈

흐르는 땀과 함께 번들거리는 내 피부! 여름철 보송한 피부를 위한 유분지수별 관리 노하우

매년 이맘때쯤이면 시달리던 땀과 유분, 피지와의 전쟁에 이별을 고한다. 번들거리지 않는 담백한 피부를 위한 유분 지수별 예쁨 유지법.

1,42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SURVEY

여름철 번들거리는 땀과 유분, 피지를 제거하고 보송한 피부를 유지하기 위해 2030 여성들은 어떠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을까

*2020년 7월 6~14일 <싱글즈> 홈페이지(www.thesingle.co.kr)에서 276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나의 유분 지수는?

지피지기면 백전백승! 옆의 유분 자가 진단 체크리스트 중 해당하는 항목의 개수를 세어볼 것.

▷ 오후만 되면 화장이 지워진다

▷ 파우더를 바르고 외출해도 얼굴에 윤기가 흐른다

▷ 여드름이나 뾰루지가 더 잘 생긴다

▷ 얼굴이 쉽게 붉어진다 ·

▷ T존이 번들거린다

▷ 피부에 먼지나 노폐물이 쉽게 붙는다

▷ 기름종이를 하루에 세 장 이상 쓴다

▷ 세안 후에도 피부가 건조하거나 땅기지 않는다

▷ 아침저녁으로 유분이 없는 오일프리 화장품을 사용한다

▷ 머리를 매일 감지 않으면 모발이 기름진다

▷ 입술이 건조하지 않아 립밤을 바르지 않는다

▷ 땀이 많이 나고 몸이 끈적거린다

3개 이상이면 유분 30%, 6개 이상이면 유분 60%, 9개 이상이면 유분 90%

해시태그

작성자 정보

싱글즈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