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PHM ZINE

협소주택보다 작은 마이크로 하우스

33 제곱미터 (약 10평)의 타이완 마이크로 하우스의 엄청난 공간 활용법

25,14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타이페이에 있는 이 초소형 하우스는 소형 가족이 살기에는 턱없이 작아 보이는 33 제곱미터 (약 10평)의 공간이다. 


이 작은 공간을 리노베이션을 통해 미학을 더하고 수직 구조를 활용하면서 보편적이지 않은 실내 공간을 가지게 되었다.


이 타이페이(타이완) 주택은 Folk Design가 디자인했다. 젊은 가족의 강한 열망에 필요에 응답하는 심플하고 효율적인 리빙 공간을 창조했다.




커 보이지?

33제곱 미터라고는 믿어지지 않는다면 그만큼 잘 만들었다는 의미다. 


여자 키 160 센티미터 정도로 생각하면 두 명이 누우면 손을 맞잡을 수 있는 거리다. 폭 4m 정도의 공간이다. 


이런 공간을 ‘거짓말’이라는 생각이 들 만큼 만들었다면 정말 실면적에 벽 두께 다 고려해 뽑을 수 있는 공간의 최대치까지 뽑아낸 각고의 노력을 부어 만든 공간인 것이다.


거기에 각 공간에 멀티 기능을 부여하면서 공간별 크기를 최소화했다. 바닥은 물론 천정까지 사용하지 않는 공간이 없다.




침실에서 손을 뻗으면 주방

베드룸 리빙룸 그리고 키친이 팔을 폈을 때 도달하는 범위 안에서 더욱 편안한 접근성을 가지게 만들기 위해 공동의 교류 공간을 스마트하고 신중한 디자인을 했다. 작지만 알차고, 알차면서 신선하다.


33sqm의 제한적인 공간 때문에 Divider와 층은 단순히 아름다움만을 위한 목적으로 남겨진 곳은 없다. 각 모든 공간은 독특한 제2의 기능을 가지고 있다.



멀티 기능 공간의 정점

Dining table은 Floor에서 위로 솟아오른다. 이렇게 솟아오른 Floor는 테이블의 역할을 하게 되고 나머지 부분은 테이블 의자로써 사용하게 된다. 


서있을 때는 약간 낮게 느껴지는 창문이 이렇게 앉게 되면 완벽한 높이의 창문으로 변하게 된다.


또 주방의 수납장 위는 쉼의 공간으로, 주방과 침실 사이 작은 티 테이블은 의자로 변한다.




정석은 White&Timber

작은 공간일수록 기본에 충실하는 것이 좋다. 작은 공간을 넓게 보이는 효과를 내는 화이트 컬러와 감성을 더하는 목재가 그것이다.


화이트 벽과 천장이 깨끗하고 넓게 오픈된 분위기를 정착시킨 반면, 독특한 plywood의 큰 패널은 자연의 매력과 따뜻함을 벽에 심었다.



Rolling Ladder는 높은 위치의 찬장과 캐비닛에 쉽게 접근할 수 있게 한다. 


또한 거주자가 쉬거나 책을 읽거나 잠시 낮잠을 취할 수 있는 높은 위치의 빈티지 포인트에 접근하도록 하는 수단이기도 하다.


높은 위치에 있는 작은 쉼의 공간은 시각적으로 이탈을 제공하는 공간이기도 하다. 


한정된 공간에서 완벽에 가까운 공간으로 만들어 주는 포인트 역할을 하는 부분이기도 하다.



침실의 경우도 최대한 공간을 넓게 활용하면서 기능적으로도 최대치를 끌어내는 디자인을 차용하고 있다.


벽 안쪽 공간을 활용하여 램프를 배치했다. 공간을 세이브하는 것을 물론 공간 분위기까지 한 단계 올리는 효과까지 만들었다. 


예쁘면서도 간결하게 데코 되어 있는 빌트인(Built in) 옷장을 만들어 방 전체를 깔끔하게 유지하도록 했다.



* phm ZINE을 통해 전체 기사와 도면, 그리고 갤러리 보기로 더 선명하고 많은 자료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 Design : Folk Design



기사 전문 : 33 제곱미터 (약10평)의 타이완 마이크로 하우스, 같은 크기의 국내 스튜디오(원룸)과 왜, 무엇이 다를까? (클릭) 


ⓒ phm ZINE 기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합니다. 기사의 모든 콘텐츠를 본 건축 회사로부터 국내 저작권을 확보한 콘텐츠입니다. 


문의  

[contact@phmkorea.com]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