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MNM

배구계의 공유

gs칼텍스 배구단의 수장, 차상현 감독

57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준수한 외모와 큰 키로

GS칼텍스 팬들 사이에서

'gs칼텍스의 공유'라고 불리는 감독이 있습니다.

사실 공유+차상현 '공차'라고 불리기도^^::

바로 차상현 감독인데요!

홈 팬들에게 항상 자상하고 친절한 모습을 보여주며
팬 서비스도 잘하기로 유명해 인기가 많은 그!

그는 경기대 졸업 후

삼성화재 배구단에 바로 스카우트되며

수비 전문 선수로 활약하게 됩니다.

결국 그는 상무로 입대하게 됩니다.

배구 선수로서는 이렇다 할 활약을 펼치지 못한 체

선수 생활을 마감하게 됩니다.


은퇴 후

그는 프로팀 코치와 대표팀 트레이너로

제2의 배구 인생을 시작했는데요

불미스러운 일이 발생해 감독이 해임되자

이후 GS칼텍스의 수석코치로 지내면서

13-14시즌 챔프전 우승을 경험했으며

하지만 KOVO 컵 우승의 기세를 이어

정규 시즌에서도 좋은 모습을 기대했던 것과는 달리

다소 이해하기 어려운 신인 드래프트 선발

그리고 종종 발생하는 비디오 판독에서의 실수 등

다소 팬들의 기대감에 못 미치는

부진한 모습을 보여주었는데요.

중간에 다소 하락세를 타긴 했지만

계약 마지막 해

팀을 5년 만에 봄 배구에 진출시키고,

그는 3년 재계약이 확정되며

22년까지 다시 GS칼텍스 배구단을 이끌게 되었습니다.

팀의 다소 아쉬운 실수들로 인해

3라운드를 1승 4패로 마무리 지으며

다소 아쉬운 전반기를 마무리했었죠.


이후 4라운드가 시작되고

하지만 다시 순위는 뒤집히고 말았지만

1위인 현대건설과의 승점 1점 차로

언제든 순위가 뒤바뀔 수 있었던 상황이었습니다.

항상 선수들과도 격없는 사이로 지내며

친근한 감독으로 잘 알려져 있는 차상현 감독!

이런 차상현 감독만의 스타일 때문에

팀 분위기로는 구단 사이에선 최고로 알려져 있죠!


그리고 한 시즌 한 시즌 지날수록

선수들과 점점 더 시너지 효과를 내며

좋은 성적을 내고 있는 GS칼텍스 배구단


차상현 감독이 이끄는

GS칼텍스 배구단의 20-21시즌의 모습은

어떠할지 벌써부터 기대가 됩니다!

작성자 정보

MNM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