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MNM

헤비급 천하제일 괴물 은가누 시대!

UFC 260, 새로운 챔피언이 탄생하다!

13,97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지난 주말 열린 UFC 260

메인이벤트에서는

역대급! 헤비급 매치가 펼쳐졌습니다.

바로 지구상 최강의 소방관, 미오치치

괴물 of 괴물 은가누가 대결을 펼친 것이죠.

하지만 모두가 기대했던 빅매치,

예상보다 싱거운 결과가 나왔는데요.

바로 카메룬 출신의 괴물

프란시스 은가누

압도적인 경기를 선보이며

챔피언에 등극 했습니다!

경기 초반 정확하고 강력한 펀치를

미오치치의 턱에 꽂아넣었지만

강력한 미오치치의 턱이 견뎌냅니다.

그리고 미오치치의 테이크 다운을

방어해내고 역으로 성공,

초반부터 압도하며 1라운드를 마칩니다.

경기 운영 능력까지 향상된

은가누를 상대로

미오치치가 버틸 수 있는건

1라운드 까지였습니다.

은가누의 펀치는
엄청난 내구력을 가진 미오치치를
주저앉게 만들었는데요.

파워가 실린 은가누의 펀치에
미오치치는 꼼짝 없이 당했습니다.

타이슨을 동경하던 막노동 소년에서

UFC 헤비급 챔피언이 된 은가누.

이제 모두의 시선은

UFC 역사상 최고의 파이터로 꼽히는

존 존스와의 대결이 성사될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작성자 정보

MNM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