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MNM

클래식 잔류, ACL까지 바라보는 강원FC

힘겨웠던 챌린지 생활의 마침표를 찍은 강원FC의 2016 시즌

9,30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전북 현대의 AFC 챔피언스리그 우승, 그리고 수원 삼성의 FA컵 우승이 확정되면서 K리그 팀들의 시즌이 마무리 되었습니다. (물론 전북의 클럽월드컵이 남아있기는 하죠!)

그리고 여기 내년도 K리그 클래식과 

야심차게 ACL 진출까지 노리고 있는 

한 팀이 있었으니, 


바로 성남FC를 꺾고 

K리그 챌린지에서 클래식으로 복귀한 

강원FC가 그 주인공입니다!

이번 시즌을 4위로 마감했지만 
부산, 부천을 차례로 꺾고 성남전까지 
마무리하며 클래식으로 복귀했습니다. 
K리그 클래식 잔류! 

그리고 잔류를 넘어 상위스플릿과 
ACL까지 목표를 잡고 도전하겠다는 
강원FC 선수단이 이번 주부터 본격적인 
동계 훈련에 접어들었다고 합니다. 
단, 한 가지 아쉬운 소식은 
결정적인 순간마다 강원FC를 살려냈던 
최진호 선수가 입대를 한다는 것이죠. 

마침 상주 상무로 가게되어 
클래식 무대에서 만나게 됩니다.
그렇다면 2016 시즌 강원FC가 만들어 온 
기적같은 시즌의 명장면들!! 
함께 감상하시도록 하겠습니다!

이렇게 감격적인 순간들이 많았지만
그들은 이미 승격의 감동은 잊었다 합니다.
시즌 마무리 훈련과 2017년의 목표를 
함께 공유하며 강한 강원FC로 거듭나기 위해!
다시 모인 강원FC 선수단과 코칭스태프.
승강제 원년에 강등되었기에 
승격의 기쁨이 그 어떤 팀들보다 강렬했겠지만 
이제 더 높은 곳을 바라보고 있는 
그들의 모습이 진정한 프로페셔널 같습니다. 
길다면 길고 짧다면 짧은 챌린지 생활을 
마치고 돌아온 강원FC가
2017 시즌 멋진 모습으로 클래식에서 
활약하길 응원하겠습니다!

작성자 정보

MNM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