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KCC오토그룹

대형 사고 직전에도 트럭이 절대 급정거하지 않는 진짜 이유

339,98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대형 화물차와 사고가 났다는 뉴스를 접하면 걱정이 앞선다. 10톤이 넘는 화물을 싣고 가는 화물차 사고가 났다고 하면 인명 피해가 큰 대형사고일 확률이 높기 때문이다. 사고는 모두가 피하려고 노력하지만 피치 못할 불가항력인 상황에서 누구에게나 발생할 수 있다.


무거운 대형 화물차들과 사고가 나게 되면 불행한 일이 발생할 확률이 크니 먼저 화물차의 특성에 대해 제대로 이해할 필요가 있다. 위급 상황에서도 급정거를 할 수 없는 화물차들은 대체 왜 그런 것인지 알아보도록 하자.


급제동이 불가능하다?
화물차 브레이크의 특성

수십 톤 무게의 대형 트럭

제동거리가 일반 승용차보다 길다

먼저 대형 트럭의 특성을 알아야 한다. 차량 중량만 10톤이 넘으며 화물을 모두 싣고 갈 시 수십 톤에 달하는 대형 화물트럭들은 승용차들처럼 빠르게 정차할 수가 없다. 물리적으로 수십 톤의 화물을 견디며 제동을 하기 위해선 엄청난 제동력이 필요한데 그간 화물차들에 적용되던 브레이크는 승용차와 대등한 수준의 제동력을 제공하진 못했다.


어떻게 보면 당연한 일이다. 최근에 출시하는 대형 트럭들은 제동거리가 현저하게 줄어들었으나 도로 위에서 만날 수 있는 대부분의 트럭들은 그렇지 못하다.

그들이 급정거를

할 수 없는 이유

그들이 고속도로나 국도 주행 중 급정거를 할 수 없는 이유가 있다. 공차 상태일 땐 급정거를 할 수 있지만 특정 화물을 싣고 있는 상황에선 급정거를 하게 될 시 관성에 의해 화물이 캡을 뚫고 앞으로 튀어나올 수도 있기 때문이다.


이렇게 될 시 트럭 운전자의 목숨에 위협을 받게 되며 튀어나온 화물들이 2차 사고를 유발할 수 있기 때문에 함부로 급제동을 할 수 없다고 한다. 

화물차와의 사고

예방이 최선이다

따라서 짐을 싣고 있는 트럭의 앞에 서서 급정거를 하게 되는 것은 자살행위와도 같은 것이다. 대부분의 트럭 운전사는 급제동을 하지 못하고 승용차를 그대로 받을 수밖에 없을 것이며 2차 대형 사고로 이어지게 되는 것이 일반적인 사고 상황이다.


그렇기 때문에 대형 화물차의 앞에 급하게 끼어드는 행위를 절대 해서는 안 된다.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선 대형 화물차의 앞, 뒤에 붙지 않는 습관을 들이는 것이 가장 좋다.

출처YTN 뉴스

겨울철엔 더더욱 조심해야 한다

최근 상주~영천 고속도로에서 블랙아이스 때문에 발생한 대형 사고에선 트럭들이 겹치게 되어 큰 인명, 재산피해가 났다.


추운 겨울날인 요즘은 고속도로 곳곳이 얼어 블랙아이스로 뒤덮인 곳이 많은데 이런 구간들은 아무리 베테랑 운전자라도 차가 미끄러지기 시작하면 대처가 거의 불가능하기 때문에 항상 주의하고 서행운전하는 것이 정답이다. 

노후화, 과적 트럭들도 문제다

다만 화물차들 역시 노후화가 된 오래된 트럭들, 과적을 일삼는 트럭들도 문제다. 연식이 오래되고 관리가 제대로 되지 않아 제대로 된 브레이크 성능을 가지지 못해 위험한 트럭들도 많으며 규정 무게보다 훨씬 과적을 일삼는 트럭들은 우리 주변에서 너무나 쉽게 목격할 수 있다.


국내 화물 문화가 과적에 최적화되어있어 어쩔 수 없다는 이야기들도 있지만 이런 부분들은 모두의 안전을 위해 하루빨리 개선이 되어야 한다.

자동 제동 시스템, 안전 사양은

모든 트럭에 적용되어야 한다

돌발 상황에서 발생하는 사고 이외에도 트럭 운전자들의 졸음운전과 부주의로 인한 사고도 많이 나는 만큼 자동 제동 시스템, 주행과 차로 이탈 방지 같은 주행과 관련된 안전 사양들은 모든 트럭에 기본으로 적용될 필요가 있다.


메르세데스 벤츠의 상용차인 악트로스에는 ABS 와 ASR, 전자식 브레이크 시스템, 차선 유지 어시스트, 전자식 주행 안정 프로그램 (ESP)와 액티브 브레이크 어시스트(ABA)가 적용되어 있다. 더욱 새로워진 액티브 브레이크 어시스트는 보행자와의 충돌 등 차량 충돌의 위험이 있을 때 운전자를 도와 상황을 해결한다.

또한 주의 어시스트는 운전자가 피로해 하거나 집중력 저하를 감지하여 경고해 준다. 선택 사양인 주의 어시스트 시스템은 스티어링 조작과 같은 운전자의 특정 행동 요소들을 분석해 운전자의 피로도와 주의력 저하 여부를 판단하게 된다.


운전자가 계속 운전을 이어가기 위험한 상태라고 판단되면 경고음과 경고 표시로 상황을 알려준 뒤 휴식을 취할 것을 권고한다. 피곤할 땐 항상 쉬어가는 것이 좋겠다.

또한 능동형 안전 사양인 4세대 액티브 브레이크 어시스트는 정지해 있거나 움직이는 물체를 감지해 스스로 완전히 정지할 수 있다.


또한 자동차뿐만 아니라 움직이는 보행자까지도 감지하고 부분 제동을 가해 사고를 완화시키거나 피할 수 있도록 운전자를 도와준다. 이러한 안전사양들이 모든 트럭에 적용된다면 대형 화물차 사고는 현저히 줄어들 것이다. 

작성자 정보

KCC오토그룹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