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케이비알

‘눈물 뚝’ 켈리, LG 킬러 장민재 잡고 ‘켈 스마일'

[LG 톡톡] LG 트윈스가 전날 패배를 동일한 스코어로 설욕. 8일 대전 한화 이글스전에서 3-2 역전승.

5,26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LG 트윈스 담당 에디터가 전하는 2019시즌 LG 관전평입니다.

캐릭터 by 최감자, 홍보용 일러스트/카툰 작업 문의는
kbr@kbreport.com 으로!!

약속할게
LG, 전날 패배 동일한 스코어(3-2)로 설욕
켈리, 7이닝 2실점 6승

(사진 : LG 트윈스)

선발 켈리는 7이닝 4피안타 2볼넷 6탈삼진 2실점(1자책)으로 6승. 앞선 3경기에서 모두 퀄리티 스타트(6이닝 이상 3자책점 이하)를 기록하고도 전패했던 아쉬움을 털어냈다.


3회말 이닝 시작과 함께 이성열에 우월 2루타, 최재훈에 우중간 안타를 맞아 비롯된 무사 1, 3루에서 장진혁의 2루수 땅볼로 선취점 실점. 하지만 계속된 2사 3루 위기는 틀어막았다. 4회말에도 무사 1, 3루에서 송광민의 6-4-3 병살타로 1실점해 0-2가 되었지만 추가 실점은 없었다.


5월 10일 잠실 경기에서 선발 맞대결해 패했던 ‘LG 킬러’ 장민재를 상대로 리턴 매치에서 켈리가 승리. 이제는 ‘켈크라이’ 아닌 ‘켈스마일’ 모드?

입술츄
'QS에도 3연패' 켈리, 환하게 웃다

대타 전민수, 2타점 결승 2루타


LG 타선은 0-2로 뒤진 6회초 1사 만루에서 오지환의 1루수 땅볼로 1점을 만회. 계속된 2사 2, 3루 이성우 타석에서 류중일 감독은 대타 전민수 기용.


전날 경기 LG가 1-3으로 뒤진 7회초 2사 1, 2루에서 대타로 나와 서폴드의 체인지업에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던 전민수. 하지만 이날 경기에는 장민재의 초구 패스트볼을 잡아당겨 우월 2타점 역전타 작렬. 결승타의 주인공이 되었다.


류중일 감독은 전민수 대타 작전이 적중하며 역전되는 순간 오른손을 번쩍 들어 올리며 승리 예감.

별 반짝
'전민수 영입' 차명석 단장, 또 다시 '신의 한 수' 

정우영-고우석 계투조 승리 지켜 


3-2 살얼음 리드는 정우영-고우석 계투조가 지켰다. 8회말 등판한 셋업맨 정우영은 2사 후 정은원에 우익선상 2루타를 내줘 동점 위기 봉착. 하지만 대타 최진행의 타구가 우익수 이형종의 다이빙 캐치에 걸리며 이닝 종료.


9회말 마무리 고우석은 1피안타 2탈삼진 무실점으로 세이브. 150km/h대 중반까지 치솟은 그의 강속구에 한화 타자들은 속수무책. 유일한 피안타는 김태균에 던진 슬라이더에서 비롯.


숨은 수훈은 2017년 LG 2차 10라운드 92순위로 지명되어 지난 6월 2군 잠실 NC 다이노스전에서 1군 데뷔전을 치른 포수 전준호. 그는 1점차 부담스런 상황에서 정우영, 고우석과 호흡을 맞춰 팀 승리 사수. 적극적인 프레이밍이 장점인 전준호에 주목!


글/구성: 디제 에디터, 김PD

http://bj.afreecatv.com/tomino

야호
'선발 등판 시 팀 4전 전승', 이우찬 출격


스포츠 1분은 케이비알에서!! (클릭)

스포츠 1분은 케이비알에서!!
https://1boon.kakao.com/KBR

정보톡톡 카페 "운세닷컴"

작성자 정보

케이비알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