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케이비알

'추락한 에이스' 이영하, 두산 아픈 손가락?

[두산 톡톡] ‘2경기 연속 7실점’ 이영하, 제구 난조 극복해야 반등 가능해

8,88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화장실 분노
'3연승' 두산,
이영하 난조에 찜찜
'모기업 위기' 두산, 팀 성적에 영향?

올시즌 최약체 한화 이글스에게 연패를 당하는 등 기우뚱 하던 두산 베어스가 타선의 힘을 바탕으로 3연승에 성공.


19일 잠실 LG 트윈스전에서 18-10 승리.

20일 경기에서도 8-2로 승리하며 LG의 천적 다운 면모를 과시했다.


하지만 두산은 승리에도 불구하고 마운드의 불안함으로 찜찜.


국내 선발 에이스인 이영하가 19일 3.2이닝 9피안타 3사사구 7실점의 극도의 난조로 조기 강판.


두산 타선이 2회말까지 13-1의 큰 폭의 리드를 마련했지만 이영하는 4이닝도 채우지 못했다.


4회말 2사 후 강판되는 순간 투구 수는 이미 91구.

눈물바다
'2G 연속 7실점' 이영하, 
뭐가 문제일까요?
이영하의 프로 통산 주요 기록!

두산 마운드, 믿을 건 함덕주 뿐?

'차세대 우완 에이스' 이영하, 부진 털어낼까?


지난해 이영하는 17승 4패 평균자책점 3.64 피OPS(피출루율 + 피장타율) 0.647로 커리어하이.


대체선수대비 승리기여도를 나타내는 WAR(케이비리포트 기준)은 2.51


프리미어 12 대표팀에 승선해 한국의 올림픽 티켓 획득에 앞장서며 ‘한국 야구 차세대 우완 에이스’로 각광.


하지만 올 시즌에는 최근 2경기 연속 7실점 등 8경기에서 1승 3패 평균자책점 6.23 피OPS 0.822로 부진.


9이닝 당 볼넷이 4.98로 5개에 육박하며 제구가 크게 흔들리고 있다.


이영하가 지난해의 면모를 되찾아야만 두산의 통합 우승이 가능해!!!


글/구성: 디제 에디터, 김PD

그래 결심했어
이영하 선수,
'에이스 모드' 부활 기원!

개인회생 전문상담 -무료신청하기(클릭)

개인회생 전문상담 -무료신청하기(클릭)



[무료상담] 신차장기렌트/오토리스 대한민국 최저가에 도전!!(클릭)

아이엠카 신차 장기렌트/리스 무료 상담신청(클릭)

작성자 정보

케이비알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