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롯데 손승락, 역대 두 번째 6년 연속 20세이브 ‘-2’

롯데 손승락이 역대 두 번째 6년 연속 20세이브에 도전한다.
KBO official 작성일자2017.07.25. | 1,671  view

롯데 손승락이 역대 두 번째 6년 연속 20세이브에 도전한다.


24일 현재 18세이브로 올 시즌 세이브 부문 2위에 올라있는 손승락은 20세이브에 2세이브만을 남겨두고 있어, 2012년부터 이어온 6년 연속 20세이브 달성을 눈앞에 두고 있다. 6년 연속 20세이브는 7년 연속으로 최다를 기록한 한화 구대성에 이은 두 번째 최다 기록이다.


2005년 현대에 입단한 손승락은 넥센 소속이던 2010년 3월 27일 사직 롯데와의 개막전에서 첫 세이브를 신고했고, 그 해 시즌을 26세이브로 마치며 세이브 부문 1위에 올랐다.


손승락의 연속 시즌 세이브 기록은 압도적이다. 올해 6월 6일 마산 NC전에서는 올 시즌 10번째 세이브로 2010년 이후 8년 연속 두 자릿수 세이브를 기록했으며, 2012년부터 2014년까지는 임창용, 오승환에 이어 역대 3번째로 3년 연속 30세이브도 달성한 바 있다.


또한 손승락은 2013년 9월 14일 문학 SK전에서 49경기 만에 시즌 40번째 세이브를 기록해 역대 두 번째 최소경기로 40세이브 기록을 세웠으며, 같은 해 8월 18일 포항 삼성전부터 9월 10일 무등 KIA전까지는 14경기 연속 세이브를 올리기도 했다. 손승락은 그 해 46세이브로 시즌을 마감하며 세이브 부문 1위에 올랐고, 46세이브는 2006년, 2011년 삼성 오승환의 47세이브 다음으로 많은 한 시즌 최다 세이브 두 번째 기록이다.


손승락은 현재 통산 215세이브로 오승환(삼), 임창용(K), 김용수(L)에 이어 통산 세이브 부문 4위에 올라 있으며, 현역선수로는 임창용에 이어 2위다.

해시태그

Recommended Tags

#아이돌

    Top Views 3

      You May Like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