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HMG저널

일상의 편리함을 주는 현대차그룹의 ‘차량 내 간편결제 서비스’

커넥티드 카 기술의 진보 덕분에 이제는 자동차에서도 결제를 할 수 있다. 현대차그룹이 제네시스 GV80를 통해 국내 최초로 선보인 ‘차량 내 간편결제 서비스’는 지금까지 경험할 수 없던 새로운 라이프 스타일을 만들어 줄 것이다.

11,16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지금까지 자동차는 단순한 ‘이동수단’이었다. 그러나 다양한 커넥티비티 기술이 발전하면서 자동차 안팎에서 많은 것을 할 수 있게 됐으며 앞으로도 커넥티드 서비스는 더욱 확장될 전망이다.


현대차그룹이 GV80를 통해 국내 최초로 선보인 ‘차량 내 간편결제 서비스’도 운전자의 시간과 비용을 줄여줌으로써 일상을 풍요롭게 가꿔 줄 커넥티비티 서비스다. 이 서비스를 사용하면, 운전자가 차에서 내리지 않고도 결제를 할 수 있다. 스마트폰이 결제 수단이 되어 일상의 편리함을 더해주는 것처럼 자동차가 새로운 결제 수단이 된다고 생각하면 이해가 쉽다.


차량 내 간편결제 서비스는 북미 시장에서 이미 2~3년 전부터 시작됐다. 그러나 이들 서비스에는 한계가 있다. 자동차 제조사가 직접 개발한 플랫폼을 사용하지 않고, 외부 플랫폼을 활용한다. 그렇다 보니 서비스를 확장하는 데 어려움이 많다. 소비자가 원하는 서비스가 있어도 외부 플랫폼을 활용할 수 있는지 확인하고 조율하는, 복잡한 과정이 필요하다.


반면, 자동차 제조사가 결제 플랫폼을 직접 개발해 운용하면 이점이 많다. 대표적인 게 서비스의 확장성과 유연성이다. 소비자가 원하는 서비스가 있거나, 플랫폼에 들어오고자 하는 서비스 업체와 제휴를 맺고 싶어 하는 카드사가 있을 때 빠르게 대응해 새로운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현대차그룹은 새로운 자동차 환경에 대응하고, 운전자에게 편리함을 제공하기 위해 차량 내 간편결제 시스템(In Car Payment System, ICPS) 플랫폼을 세계 최초로 독자 개발했다.


간편하면서도 안전한 차량 내 간편결제 서비스

차량 내 간편결제 서비스 이용을 위해서는 기본적으로 커넥티드 카 서비스에 가입해야 한다

GV80 기준으로 차량 내 간편결제 서비스를 사용하기 위해서는 기본적으로 커넥티드 카 서비스인 제네시스 커넥티드 서비스(현대·기아차는 블루링크와 UVO)에 가입해야 한다.결제 정보를 주고받을 때 무선 통신이 반드시 필요하기 때문이다.

제네시스 카페이 애플리케이션의 카드 등록과 결제 차량 선택이 완료된 화면

서비스 가입은 스마트폰 전용 앱으로 할 수 있다. 가입 후 앱에 결제 카드와 멤버십 카드를 등록한다. 결제 카드를 등록하는 과정에서 카드사별 간편 비밀번호로 숫자 6자리를 기입한다. 현재 차량 내 간편결제 서비스와 제휴를 맺은 카드사는 현대, 신한, 삼성, 하나, 비씨, 롯데카드 등 총 6개이며 등록할 수 있는 신용카드의 수는 최대 5장이다.

제휴 주유소 목적지 설정 후 도착했을 때 표출되는 팝업 메시지

사전 준비가 끝나면 주유소나 주차장 등에서 간편결제 서비스를 사용하면 된다. 서비스를 지원하는 자동차를 타고 제휴 가맹점을 내비게이션 목적지로 설정해 도착하면, 간편결제 사용 여부를 묻는 알림창이 뜬다. 간편결제 서비스로 결제를 하고 싶을 땐 알림창에서 ‘예’를 누르면 되고, 기존 방법(실제 신용카드 또는 현금)으로 결제를 하고 싶으면 ‘아니오’를 누른다.


목적지 설정을 하지 않고 가맹점에 도착할 경우에는 내비게이션 지도 화면에서 가맹점을 선택하고 간편결제 메뉴를 선택하면 된다. 이때, 자동차가 가맹점 인근에 도착하지 않으면 시스템 자체가 활성화되지 않는다. 간편결제 서비스가 무분별하게 남용되지 않도록 하기 위한 일종의 보안 조치인 셈이다.


차량 내 간편결제 서비스를 사용하기로 했다면, 이후부터는 메뉴를 차례로 터치하면 된다. GV80 출시 시점에 차량 내 간편결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곳은 일부 SK에너지 직영 주유소, 파킹클라우드와 제휴를 맺은 주차장이며, 차량 내 내비게이션 화면에서 검색 및 확인 가능하다. 주유소와 주차장은 기존에도 결제 과정이 다르기 때문에 차량 내 간편결제 서비스의 사용법에도 차이가 있다.


운전자가 간편결제 서비스를 사용하는 동안 시스템과 카드사, 가맹점 사이에는 10단계 이상의 복잡한 과정이 발생한다. 자동차의 위치 정보를 활용한 진입 알림, 주문 정보 전달, 카드 인증 요청, 일회용 결제 토큰 발행, 결제 요청과 승인 등이 그것이다. 그러나 운전자는 이런 것을 눈치채지 못할 정도로 실제 결제 과정은 매우 심플하다.


결제 시나리오 Ⅰ - 주차장

가맹 주차장 입차 시 내비게이션 화면. 오른쪽에 주차장 정보가 표시된다

파킹클라우드와 제휴를 맺은 주차장에 자동차가 진입하면, 카메라를 통해 차량 번호를 인식하여 간편결제 서비스를 지원하는 자동차인지 확인한다. 서비스 지원 자동차라면 내비게이션 화면에 주차장 요금 정보가 5초 동안 표시된다.


운전자가 주차 후 볼 일을 마치고 주차 요금이 발생한 상황에서 다시 시동을 걸면 간편결제 사용 여부를 묻는 주문서가 내비게이션 화면에 뜬다. 간편결제 서비스가 탑재된 자동차라 하더라도 운전자는 기존처럼 실제 신용카드나 현금으로도 결제할 수 있다.

간편결제 서비스는 결제가 간편할 뿐 아니라 여러 결제 정보를 일목요연하게 보여준다

간편결제 서비스를 사용하면, 입/출차 시간, 주차 시간, 결제 금액, 결제 카드 선택 화면이 표시된다. 사전에 방문점으로부터 요금 할인을 받았다면, 할인받은 금액이 나온다. 만약 종이할인권을 받았다면, 화면에 나타나는 ‘종이할인권 메뉴’를 선택한다. 운전자가 간편결제 서비스에 가입할 때 기입한 정보를 바탕으로, 시스템이 멤버십 포인트 사용 여부를 묻는다.

간편결제 서비스는 보안을 위해 키패드 난수화와 다중 눌림 기능을 제공한다

앞선 과정이 모두 마무리되면 운전자는 6자리 간편결제 비밀번호(PIN 코드)를 입력하면 된다. 이 과정에서 키패드 난수화와 다중 눌림 같은 보안조치가 작동한다. 키패드 난수화는 번호가 무작위 순서로 나타나는 방식이다(스마트폰 금융 앱의 결제 과정을 떠올리면 된다). 다중 눌림은 실제 운전자가 터치하는 숫자는 1개씩이지만, 주변의 숫자 4개가 무작위로 함께 선택되어 비밀번호 노출을 방지한다.

차량 내 간편결제 서비스를 활용한 주차요금 결제 과정은 이처럼 간단하다

결제와 비밀번호 입력이 마무리되면, 결제 완료 정보가 내비게이션 화면에 나타난다. 운전자는 평소처럼 차단기 앞에서 자동차 번호를 인식시킨 후 출차 하면 된다. 만약 앞선 결제 과정에서 종이할인권을 선택했다면, 징수원 또는 차단기에 제출한다. 이때의 할인 금액에 따라 최종 주차 요금이 결정되고, 할인된 금액만큼 카드 결제가 취소된다.


결제 시나리오 Ⅱ - 셀프 주유소, 주유원 주유소

주유소에서 간편결제를 사용하는 방법은 앞서 언급한 대로 2가지다. 내비게이션 목적지로 주유소를 선택해 도착하면, 간편결제 사용 여부를 묻는 알림창이 뜬다. 목적지 설정 없이 방문하면, 내비게이션 화면에서 결제 메뉴를 선택하면 된다.

간편결제를 활용하면 주유 결제 과정을 크게 줄일 수 있다

선택 후에는 주문서가 뜬다. 주문서에는 주유 방식(가득/금액 기준/리터 기준), 유종(경유 차량: 경유, 휘발유 차량: 일반 휘발유/고급 휘발유), 결제 카드 등의 정보가 담긴다. 이 정보는 이전 결제 정보를 바탕으로 표시된다. 즉, 운전자가 지난 주유 때 특정 신용카드로 경유를 3만 원치 주유했다고 한다면, 이 정보가 기본 값으로 저장되어 제시되는 방식이다.


운전자가 일관된 주유 패턴을 가졌다면 ‘결제하기’ 메뉴 원터치만으로 결제를 끝낼 수 있기 때문에 기존의 결제 방식보다 시간을 크게 단축할 수 있다(만약 이 과정에서 주유량이나 금액, 카드를 바꾸고 싶다면 몇 번의 터치만 추가하면 된다).


다음 단계는 할인과 적립이다. 이 역시 운전자가 가입한 정보에 따라 시스템이 자동으로 제시해준다. 기존의 결제 방식에서는 이때 결제, 할인, 적립 등 최대 3장의 카드를 사용해야만 할 수도 있다. 그런데 간편결제 서비스는 이 모든 과정을 단 2번의 과정으로 크게 줄여준다. 결과적으로 운전자는 주유소에서 보내는 시간을 크게 아낄 수 있다. 결제 방식과 할인, 적립 선택이 마무리되면 주차장에서의 결제 과정과 마찬가지로 6자리 간편결제 비밀번호(PIN 코드)를 입력하면 된다.

셀프 주유소와 일반 주유소의 결제 과정은 동일하되, 주유 직전 차량 정보 확인 과정만 다르다

이후 과정은 셀프 주유소와 주유원이 있는 주유소에 따라 다르다. 셀프 주유소에서는 주유기 화면에서 ‘CARPAY’ 메뉴를 선택한다. 그 후 차량번호 4자리를 입력해 결제 정보를 확인하고 주유를 시작하면 된다. 주유원이 있을 경우에는 주유원에게 결제가 완료됐다고 알려줘야 한다. 그러면 주유원이 결제 내역을 확인하고 주유를 시작한다. 주유가 모두 끝나면 최종 결제 금액이 내비게이션 화면에 표시되고, 결제 내역은 스마트폰 앱으로 확인할 수 있다.


무궁무진한 확장성을 지닌 차량 내 간편결제 서비스

향후 현대차그룹의 차량 내 간편결제 서비스의 영역은 꾸준히 확장될 예정이다

현대차그룹의 차량 내 간편결제 서비스는 독자 개발한 플랫폼 덕분에 확장성이 좋다. 이런 장점을 바탕으로 지금의 주유소와 주차장 외에 추가 서비스를 꾸준히 확장해 나갈 예정이다. 빠른 시일 내에 드라이브 스루 서비스, 전기차 충전 등의 분야에서 간편결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현대차그룹의 차량 내 간편결제 서비스는 제네시스 GV80를 시작으로, 고급형 6세대 내비게이션이 장착되는 제네시스 차종에 모두 적용할 예정이다. 또한, 2020년 상반기 내에 표준형 5세대 와이드 내비게이션이 장착되는 현대·기아차로도 서비스가 확대된다. 뿐만 아니라 이미 판매 중인 자동차 중에서도 5세대 와이드 내비게이션을 탑재한 모델의 경우, 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 만으로도 최신 커넥티드 카 서비스를 누릴 수 있다. 현대차는 팰리세이드 이후 나온 차종, 기아차는 쏘울 부스터 이후 출시된 차종이 대상이다.


이런 확장성을 바탕으로 현대차그룹의 차량 내 간편결제 서비스는 ‘결제수단으로서의 커넥티드 카’라는 영역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먼 미래의 일 같던 커넥티드 카가 조금씩 우리의 일상이 되어가고 있다.

작성자 정보

HMG저널

Connecting to the Future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