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HMG저널

2019 서울모터쇼에서 세계 최초 공개, 모하비 마스터피스

모하비 마스터피스를 비롯해 SP 시그니처, 이매진 바이 기아까지 기아자동차의 콘셉트카를 볼 수 있는 서울모터쇼 현장으로 가봅니다.

56,09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올 하반기 출시를 앞둔 기아자동차 플래그십 SUV 모하비의 콘셉트카 ‘모하비 마스터피스’가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기아자동차가 ‘2019 서울모터쇼(이하 서울모터쇼)’ 에서 콘셉트카 ‘모하비 마스터피스(Masterpiece)’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습니다. 모하비 마스터피스와 함께 하이클래스 소형 SUV 콘셉트카 ‘SP 시그니처(Signature)’를 세계 최초로 공개하고, 크로스오버 EV 콘셉트카 ‘이매진 바이 기아(Imagine by KIA)’를 아시아 최초로 선보이는 한편 기아자동차 미래 디자인의 모티브와 RV 전략 방향성을 발표했습니다. 



‘지속가능하고 지능화된 이동혁명(Sustainable·Connected·Mobility)’이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서울모터쇼 속 기아자동차 소식을 지금 만나봅니다. 


‘모하비 마스터피스’ 세계 최초 공개

고급감 극대화한 플래그십 SUV 모델

서울모터쇼 모하비 마스터피스 공개 현장

이번 서울모터쇼에는 올 하반기 신차급 변경을 앞두고 있는 기아자동차의 플래그십 SUV 모하비의 콘셉트카 ‘모하비 마스터피스’가 첫 선을 보였습니다. 



‘모하비 마스터피스’는 정통 SUV스타일의 헤리티지를 계승하는 동시에 과감하고 혁신적인 시도로 극대화한, 대담하고 존재감 있는 스타일링이 돋보입니다. 특히 플래그십 SUV로서의 프리미엄한 가치를 시각화하는 데 집중한 한 차원 높은 디자인적 완성도를 자랑합니다.

모하비 마스터피스 전측면

전면부는 기아자동차 기존의 그릴이 전체로 확대된 새로운 디자인이 적용됐으며 그릴과 램프 간 경계의 구분이 없는 수직 구조를 강조한 라이트 배치를 통해 웅장하며 무게감 있는 디자인을 완성했습니다.

모하비 마스터피스 후측면

후면부는 전면부와의 통일성을 유지하면서 신규 적용된 리어콤비네이션 램프를 통해 당당하면서도 안정된 이미지를 확보했습니다.

모하비 마스터피스 헤드램프

새로운 모하비에는 신차급에 가까운 디자인 변경과 함께 프리미엄 대형 SUV에 걸맞은 사양들이 대거 적용될 계획입니다. 또한 국내 유일의 후륜 구동 기반 V6 3.0 디젤 엔진이 제공하는 독보적인 주행성능과 프레임 보디로부터 확보된 안정적인 승차감과 정숙성 등의 주행 감성이 기존 모델보다 한층 더 정교화되고 고급스럽게 진화될 예정입니다. 뿐만 아니라, 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ADAS), 최신 커넥티비티 기능 등 기아자동차의 혁신 선행 기술 역량을 모두 동원해 최고의 상품성을 갖추고 하반기 국내 SUV 시장에 돌풍을 일으킬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모하비 마스터피스’를 통해 엿볼 수 있는 양산형 모하비 모델은 올 하반기 국내에 출시될 예정입니다.


‘SP 시그니처’ 세계 최초 공개 

하이클래스 소형 SUV의 이상적 이미지 제시

SP 시그니처 전측면

기아자동차는 하반기 출시를 앞둔 또 하나의 기대작 소형 SUV 콘셉트카 ‘SP 시그니처(Signature)’를 세계 최초로 공개하고, 기아자동차가 추구하는 하이클래스 소형 SUV의 이상적인 이미지를 제시했습니다.



‘SP 시그니처’는 지난해 델리 모터쇼를 통해 기아자동차가 최초로 공개한 콘셉트카 ‘SP’를 하이클래스 소형 SUV에 걸맞게 디자인을 더욱 정교화하고 고급화한 모델입니다.

SP 시그니처 후측면

‘SP시그니처’의 디자인은 대담한 롱후드 스타일과 강인한 범퍼디자인을 통해 완성한 대범한 전면부, 볼륨감이 강조된 면처리와 스포티한 캐릭터 라인으로 역동성이 강조된 측면부, 리어콤비네이션 램프와 연결되는 테일게이트 가니시를 적용해 고급감이 한층 강조된 후면부로 이루어졌습니다

SP 시그니처 헤드램프

기아자동차는 올 하반기 ‘SP 시그니처’를 기반으로 한 혁신적인 스타일과 감성적 기술이 응축된 하이클래스 소형 SUV를 출시해 국내를 포함한 글로벌 소형 SUV 시장을 적극적으로 공략할 계획입니다.


두 콘셉트카로 미리 보여준 

기아자동차의 미래 디자인과 RV 전략 방향성

기아자동차의 새로운 RV 전략 방향성, 혁신적인 디자인, 뛰어난 상품성, 프리미엄

기아자동차는 ‘모하비 마스터피스’와 ‘SP 시그니처’ 두 콘셉트카를 공개하며 기아자동차 브랜드의 지향점을 담은 디자인을 소개하고, 새로운 RV 전략 방향성을 발표했습니다.



기아자동차 루크 동커볼케 디자인 담당 부사장은 “서울모터쇼를 통해 선보인 하이클래스 소형 SUV ‘SP 시그니처’가 기아자동차의 가장 혁신적이고 젊은 SUV”라면, “플래그십 SUV 콘셉트카 ‘모하비 마스터피스’는 기아자동차 정통 SUV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를 이어주는 변화의 폭이 고스란히 담긴 SUV 모델이다”라고 말했습니다.



그동안 기아자동차는 세계 최초의 도심형 SUV 스포티지를 선보인 데 이어 아이코닉한 디자인으로 SUV의 개념을 변화시킨 쏘울, 국내 최초의 친환경 SUV 니로 등을 선보이며 시장 선도자로서 국내 RV 시장을 이끌어왔습니다.



기아자동차는 탁월한 상품성을 바탕으로 RV라인업을 지탱해온 브랜드들을 소개하며 서울모터쇼를 통해 공개한 ‘SP 시그니처’와 ‘모하비 마스터피스’를 통해 기아자동차의 RV 라인업 경쟁력을 한 차원 높일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기아자동차 국내영업본부장 권혁호 부사장은 “SP 시그니처와 모하비 마스터피스와 같이 혁신적인 디자인과 뛰어난 상품성 그리고 프리미엄 브랜드를 모두 갖춘 모델을 통해 RV 시장에 끊임없이 새로운 기준을 제시하고, RV 명가를 넘어 RV 프로페셔널 기아로 거듭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인간지향적 디자인 갖춘 전기차의 미래

‘이매진 바이 기아’ 아시아 최초 공개

이매진 바이 기아(Imagine by KIA)

기아자동차는 서울모터쇼에서 차세대 크로스오버 EV 콘셉트카 ‘이매진 바이 기아(Imagine by KIA)’를 아시아 최초로 공개했습니다.



‘이매진 바이 기아’는 기아자동차가 추구하는 미래 전기차 모델의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하는 차량으로서 단순하게 첨단 기술들을 대거 탑재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운전자의 감성적인 부분까지 충족시킬 수 있도록 인간지향적인 디자인이 적용됐습니다.

이매진 바이 기아 헤드램프 라인

‘이매진 바이 기아’의 전면부는 전조등을 둘러싼 독특한 형태의 램프 라인을 통해 기아자동차 브랜드의 상징과도 같은 호랑이 코 그릴을 당당하고 세련된 형상으로 재해석한 것이 특징이며, 전면 유리부터 루프까지 모두 하나의 유리로 이어지는 독특한 디자인을 통해 개방감 있고 미래지향적인 이미지를 갖췄습니다. 



측면부는 A필러에서 C필러로 이어지는 역동적인 캐릭터 라인이 높은 숄더 라인과 후면으로 갈수록 좁아지는 사이드 윈도 라인과 어우러져 볼륨감 있고 날렵한 디자인이 강조됐습니다.



뿐만 아니라 ‘이매진 바이 기아’는 각각의 22인치 알로이 휠에 아크릴 유리와 다이아몬드 형상이 가미된 스포크 디자인을 통해 휠이 움직일 때마다 빛을 반사하고 굴절시켜 미래지향적인 이미지를 극대화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내장 디자인은 21장의 초고해상도 디스플레이를 중첩시켜 드라마틱한 대시보드를 연출한 것이 가장 큰 특징입니다. 기아자동차는 오버레이어드 디스플레이 기술을 활용해 이를 구현했으며 탑승자는 21개의 분리된 화면을 통해 하나의 완성된 정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는 천편일률적인 디스플레이의 대형화에서 벗어나 디지털 기술과 예술이 조화를 이루는 새로운 개념의 ‘인간-기계 인터페이스(HMI, Human Machine Interface)’를 추구하겠다는 기아자동차의 디자인 전략과 맞닿아 있습니다.



기아자동차는 ‘이매진 바이 기아’에 전기차 모델에 특화된 공력 후드와 공력 필러 등을 개발 및 적용해 최대 항속거리를 구현하고자 했으며 냉각 성능 향상 및 다운 포스 형태의 디자인을 통해 주행성능 또한 극대화했습니다.


서울모터쇼 소통 공간 기아관에

글로벌 홍보대사 ‘블랙핑크’ 등장 

서울모터쇼 기아관

기아자동차는 2019 서울모터쇼를 기아자동차의 브랜드와 미래 기술을 고객들에게 알리고 함께 소통하는 공간으로 만들고자 다양한 볼거리와 이벤트를 마련했습니다. 기아자동차는 전시관을 ‘T.H.E HUB’라는 콘셉트 하에 트렌드 허브(Trend Hub), 하이테크 허브(Hi-tech Hub), 익스피리언스 허브(Experience Hub)로 각 테마에 어울리는 전시물을 마련했습니다.



‘트렌드 허브’에는 콘셉트카 3종 모하비 마스터피스, SP 시그니처, 이매진 바이 기아를 전시해 전시관을 찾는 고객들이 향후 출시될 예정인 새로운 모델을 직접 체험하고 기아자동차의 디자인 방향성을 느낄 수 있도록 했습니다.

하이테크 허브의 R.E.A.D. 시스템

‘하이테크 허브’에는 R.E.A.D. 시스템(Me/Now 각 2대), 쏘울 부스터 EV, 니로 EV를 마련해 기아자동차가 새롭게 선보이는 모빌리티 기술을 직접 체험하는 것은 물론 기아자동차 전동화 차량의 현재와 미래기술을 살펴볼 수 있습니다.



특히 기아자동차가 지난 1월 미국 CES에서 선보인 ‘실시간 감정반응차량 제어 시스템(Real-time Emotion Adaptive Driving, 이하 R.E.A.D. 시스템)’은 운전자의 생체 신호를 자동차가 인식해 차량 내의 오감 요소를 통합 제어함으로써 실시간으로 운전자의 감정과 상황에 맞게 차량의 실내 공간을 최적화하는 기술입니다. 기아자동차는 1인용 모듈 ‘R.E.A.D. Me’와 2인용 모듈 ‘R.E.A.D. Now’를 전시해 관람객들이 직접 체험할 수 있게 했습니다. 



끝으로 ‘익스피리언스 허브’는 플래그십 세단 THE K9, 프리미엄 퍼포먼스 세단 스팅어, 쏘울 부스터와 K3 GT를 비롯해 기아자동차의 역사가 담긴 ‘히스토리존’과 기아 타이거즈 관련 콘텐츠로 구성된 ‘스포츠전시존’, 브랜드컬렉션 물품들과 튜닝 부품, 쏘울과 스팅어 장난감을 직접 색칠하며 기아자동차를 체험할 수 있도록 한 ‘기아 오토랩(키즈존)’ 등으로 구성했습니다. 



이외에도 기아자동차는 주요 전시물 퀴즈 이벤트, 기아자동차 출시 차량들의 역사를 경험할 수 있는 타자게임, 해시태그 이벤트, 쏘울 시승 이벤트 등을 통해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계획입니다.

모하비 마스터피스와 블랙핑크

한편 기아자동차는 서울모터쇼에서 데뷔 2년 만에 세계적인 아티스트로 성장해 전 세계를 무대로 K-POP을 선도하고 있는 걸그룹 블랙핑크를 글로벌 브랜드 홍보대사로 임명하고 위촉식을 진행했습니다.



기아자동차는 K-POP을 전 세계에 널리 알리는 데 일조하고, 젊고 역동적인 기아자동차 브랜드를 널리 알리기 위해 블랙핑크와 협업하고 있습니다. 기아자동차는 지난 1월부터 방콕, 홍콩, 싱가포르 등 아시아 7개 도시 포함 전 세계에서 개최하는 ‘블랙핑크 월드투어 With 기아’의 타이틀 스폰서로 참가한 바 있으며, 오는 4월부터는 미국과 유럽, 호주 등에서 열리는 월드 투어에서도 블랙핑크와 함께할 계획입니다. 기아자동차는 타이틀 스폰서로서 월드투어 기간 중 블랙핑크에게 이동 차량을 지원하는 것은 물론 공연장에서 별도의 기아자동차 부스를 운영해 글로벌 고객들과 소통에 나섭니다. 블랙핑크는 기아자동차의 글로벌 브랜드 홍보대사로서 전 세계에 기아자동차의 주요 전략 차종을 알리는 데 앞장설 예정입니다.



※ 본 자료에 나온 차량의 특징 및 제원은 전시 모델을 기준으로 하며, 이는 지역이나 국가 등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작성자 정보

HMG저널

Connecting to the Future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