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씨리얼

사립학교는 이사장의 개인 재산인가요?

상지대 사학비리와의 10년 싸움을 담은 영화 <졸업>

74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저도 버릇이 돼버린 건지 모르겠는데, 조용하면 뭔가 불안해요. 뭔가 어디서는 잘못돼가고 있을 텐데 왜 조용히 가만히 있지?

‘사학비리 끝판왕’ 원주 상지대를 기억하시나요? 


이명박 박근혜 정부 시기, 비리로 구속을 당하고 쫓겨난 과거를 갖고도 다시 돌아온 누군가의 등장으로 거의 10년을 싸웠던 상지대 학생들. 그 치열한 20대의 모습을 담은 영화 <졸업>이 최근 개봉했습니다. 


상지대 총학생회장을 지내며 졸업 이후에도 끈질기게 싸움을 기록했던 박주환. 그를 포함한 총학생회장 네 사람이 주로 등장하지만, 결국 학교의 학생 전체가 주인공인 영화입니다.

지금도 많은 사람들이 착각하고 있는 부분이 있습니다. 사립학교의 주인은 이사장이 아닙니다. 총장도 아닙니다. 공공의 영역으로서 어마어마한 세금이 들어가고 있는 사학이지만, 지금도 수많은 주요 보직이 '대물림'되고 있는 상황.


그렇다면 학교의 주인은 누구일까요. 학생일까요? 교수일까요? 중고등학교든, 대학교든, 당신의 학교가 혹시 공립이 아니라 사립이라면 혹시 부당한 이유로 ‘주인’ 행세를 하고 있는 사람은 없었는지요?

작성자 정보

씨리얼

    실시간 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