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1분넷플

여자는 정말 외출 준비가 오래 걸리나요?

고정관념? 사실?

40,42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지식채널N]

과학 공식처럼 여겨졌던 이 말. '여자는 외출 준비가 오래 걸린다'.


이 고정관념은 어떻게 생기게 된 걸까?

사... 사실인가...?

출처'100인, 인간을 말하다'

과연 고정관념일 뿐일지, 아니면 진짜 사실일지 실험을 한번 해볼까 한다.


'100인, 인간을 말하다'에서 말이다.

출처'100인, 인간을 말하다'

실험은 이렇다.


100명의 피실험자에게 실험 사실을 숨긴 채 소풍을 간다고 말해 놓는다.


준비 시간은 10분, 준비를 다 마친 참가자는 각자의 성별에 맞는 버스에 탑승한다.

출처'100인, 인간을 말하다'

소풍 갈 때 필요한 것은? 식사와 간식거리가 아닐까.


그래서 피실험자들에게 직접 간식거리와 소풍 가서 먹을 점심 메뉴를 고르게 한다.


종류는 굉장히 다양하게. 점심 메뉴는 100가지가 넘는다. 집 밖으로 나갈 때 정신이 팔릴 만한 장애물을 마련해 놓은 것이다.

출처'100인, 인간을 말하다'
그리고 버스를 탄 채 이동하려면 화장실은 미리미리 다녀와야지. 

출처'100인, 인간을 말하다'
주어진 준비 시간이 끝나면? 

안녕~~~~

출처'100인, 인간을 말하다'

가차 없이 버스는 출발한다.


자, 그렇다면 과연 준비 시간이 오래 걸려 버스에 타지 못한 사람이 더 많은 성별은 남자일까 여자일까.

(짜잔)

출처'100인, 인간을 말하다'

여자는 50명 중 24명이 버스에 탑승했으며, 남자는 50명 중 14명이 탑승했다.

다시봤네

남자들의 외출 준비 시간이 더 오래 걸린 것이다.


그런데 왜 '여자들은 준비 시간이 오래 걸린다'라는 고정관념이 생긴 걸까.

일단 시간을 안 지키는 사람은 남자일 확률이 더 높은데 그건 아마 여자가 비위를 더 잘 맞추고 규칙을 더 잘 지키도록 사회화되어 있기 때문이죠."
(줄리엣 윌리엄스, 젠더학 교수)

출처'100인, 인간을 말하다'
반면에 남자는 더 주체적으로 행동하도록 사회화되고요."
(줄리엣 윌리엄스)

즉, 학습과 사회생활 등을 통해 여성이 규칙을 더 잘 따르도록 사회화됐다는 설명이다.


물론 모든 남자가, 모든 여자가 그렇지는 않다. 실험 결과에서도 절반의 남녀가 버스에 탑승하지 않지 않았던가.


상대적으로 여성이 사회적 규칙을 잘 지키도록 사회화됐다는 말이다.


그렇다면 여자가 외출 준비에 오래 걸린다는 얘기는 어디서 나온 걸까.

출처'100인, 인간을 말하다'
보통 여자는 남자보다 세상에 나를 보여줄 때 뭔가 더 해야 한다고 느껴요. 우리 모두 그걸 본 적이 있죠."
(줄리엣 윌리엄스)

이런 무의식적인 생각 때문에 외출 준비를 할 때 화장을 하고 옷장 앞에서 오래 고민하는 행동이 나오는 것이라고 한다.

아하

'100인, 인간을 말하다'의 MC이자 과학 전문 기자인 앨리 워드의 멘트를 끝으로 이번 실험을 마무리하고자 한다.

출처'100인, 인간을 말하다'
우리가 얼굴에 뭘 칠하지 않는다면 그 시간에 뭘 할 수 있을까요?"
(앨리 워드, MC)

(두둥)

출처'100인, 인간을 말하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