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뷰 본문

동물·2017.11.11. 작성

"추울 땐 집에서 배 깔고 누워 TV 봐야지옹"

고양이의 흔한 겨울 일상
프로필 사진
노트펫 18,665명이 봤어요 ·개 댓글
 아래로 스크롤


날씨가 제법 겨울다워졌습니다. 


자연스레 패딩에 손이 가는 계절.



겨울엔 역시 뜨끈한 방바닥만한 것이 없죠?


방바닥에 배 깔고 TV나 만화책을 보면서 뒹굴거리기! 


정.답!


그런데 사람만 그게 좋은 건 아닌가 봅니다.



최근 사람처럼 배를 깔고 누운 채 노트북 속 영상을 보는 천연덕스러운 고양이가 일본 SNS상에서 인기를 모으고 있습니다.


인스타그램(@ojarinn)에서 67만 가까운 팔로워를 보유한 스코티시폴드 고양이 '라이'(Rai).



영상 속 라이는 앞발은 노트북 위에, 뒷발은 쭉 뻗은 채 편안한 자세로 영상을 관람 중입니다.


자세가 안정적이어서 우선 한 번 크게 웃게 되는데요. 


자세히 보시면 노트북 영상에도 빵 터지는 요소가 있습니다.



라이가 눈을 떼지 못하는 주인공 역시 고양이라는 점.


아, 그리고 꼬리 움직임을 놓치면 안 됩니다. 


부동 자세를 유지하면서도 꼬리만은 양쪽으로 왔다 갔다 움직이는 모습이 포인트입니다.



이 계정을 운영하는 라이의 집사는 이제 4살이 된 라이와 여동생 '이토산'(Itosan)의 소소한 일상을 공유하며 공감을 얻고 있습니다.


특히 라이와 이토산은 '눕방'을 참 좋아하는데요.



널브러져 있는 녀석들의 모습은 사람과 다를 게 없습니다.


주말만이라도 라이와 이토산처럼 누워 보자고요!


놓치지 말아야 할 태그

#DIY

    많이 본 TOP3

      당신을 위한 1boon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