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뷰 본문

치어리더 1위 박기량이 털어놓은 고충

BY. MAXIM 장소윤
프로필 사진
MAXIM KOREA 작성일자2018.02.11. | 717,452 읽음
댓글

치어리더 박기량이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 출연해 화려한 퍼포먼스를 보인 가운데 그녀가 토로했던 고충이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출처 : JTBC

박기량은 올바른 치어리딩 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해 고군분투해 온 인물로도 유명한데요.

출처 : 박기량 인스타그램
토닥토닥
그녀는 방송에 출연해 치어리더의 열악한 환경을 알렸습니다. 그녀가 밝힌 고충은 뭘까요?

먼저, 경기가 지고 있을 때 괜히 치어리더에게 분풀이하는 관중들이 있다고 합니다.

출처 : KBS2

닭뼈나 방울토마토를 맞아본 적도 있다고 하네요. 수많은 관중 앞에서 닭뼈를 맞는다는 상상을 해보면 정말 끔찍하죠?

출처 : KBS2

음흉한 팬들 때문에 고통받기도 했습니다. SNS로 '널 갖고 싶어. 너희 집 어디니' 등의 메시지가 올 때가 힘들었다고 합니다. 이런 메시지를 받는다면 얼마나 무서울까요?

출처 : KBS2

아빠뻘 되는 아저씨가 술 한잔 따라보라고 한 적도 있다고 합니다. 박기량은 이 이야기를 털어놓으며 눈물을 글썽였죠.

출처 : MBC

예전에는 치어리더 단상 아래에 몇백대의 카메라가 있었다고 합니다. 수백 대의 카메라가 밑에서 찍고 있는 거죠. 박기량은 그때만 생각하면 소름이 돋는다고 하는데요.

출처 : MBC

짓궂은 팬들 때문에 고통스럽기도 했다고 합니다. 응원 준비를 하고 있는데 한 아저씨가 목마를 태웠다고 하는데요. 박기량의 다리 사이로 아저씨의 얼굴이 쑥 들어와서 너무 놀랐다는군요.

출처 : KBS2

원정을 가면 대기실조차 없어 화장실에서 식사를 하기도 했다는 박기량.

출처 : MBC

그는 이런 일들을 겪으면서 "내가 왜 이러고 있어야 하는지 모르겠다"라고 생각했다고 합니다.

출처 : MBC

하지만 요즘에는 응원문화가 발전해서 오히려 팬들이 보호해준다고 하네요.

출처 : KBS2

치어리더에 대한 인식과 응원 문화를 바꾸기 위해 노력해왔던 그. 좋은 쪽으로 바뀌어가고 있는 것 같죠?

출처 : MBC

아름다운 외모와 뛰어난 실력, 그리고 남다른 열정을 가진 박기량. 앞으로도 승승장구하길 바랍니다!

출처 : 박기량 인스타그램

놓치지 말아야 할 태그

#라면

    많이 본 TOP3

      당신을 위한 1boon

        더보기